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김영천 감사의 부당노동행위를 규탄한다!


 


 


우리 노동조합은 지난 814감사실의 수상한 행보를 주시하는 이유라는 성명서를 통하여 최근 감사실에서 진행하고 있는 감사용역활용 및 감사 직무에서 벗어난 “KAIST 역량강화 및 윤리경영 구현을 위한 직원의 직무만족, 조직몰입 증진방안에 관하여 문제제기를 하였다.


 


자체감사를 위한 전문가 활용 및 직무만족, 조직몰입 증진방안과 관련한 용역계약을 수의계약으로 수주한 금액은 1억여 원이다. 이 많은 예산을 투입하여 얼마나 효과적인 감사결과를 가져왔는지는 미지수다. 예를 들면, 행정처 시설부 일반감사를 위한 외부전문가 활용을 위한 하루 인건비는 334,901원이다. 전체 용역계약 26,400,000원 중 인건비 및 기술료로 지급된 것이 19,212,876원으로 계약금액의 73%에 이른다. 일반인들의 상식으로 보았을 때, 자체 일반감사를 위하여 과연 적절한 예산집행이었는지 묻지 않을 수 없다.


 


노동조합의 성명서가 나간 후, 2014818일 오후 4시경 성용제 행정부장과 박수천 총무팀장이 노동조합으로 와서 김영천 감사의 지시사항을 전달하고 갔다. 내용인 즉, 2010년도 이후의 노동조합의 수익사업에 대한 내역 및 노동조합 회계결산보고서를 당일 제출하라고 요구했다는 것이다, 참으로 경악하지 않을 수 없다. 일고의 가치조차 없음을 분명히 한다. 노동조합은 헌법 및 노동관계법에 따라 결성된 자주적인!”결사체이며, 법에 따라 강력한 보호를 받고 있는 법적단체이다. 그러함에도 불구하고 김영천 감사는 노동조합을 마치 KAIST일반행정부서쯤으로 여기는 듯하다. 그가 과연 공공기관의 감사의 자질이 있는지 당혹스러울 뿐이다.


 


노동조합 및 노동관계조정법 제81조는 부당노동행위를 규정하고 있다. 김영천 감사가 노동조합에 요구한 사항은 노동조합의 조직과 운영에 지배·개입하는 행위로써 명백한 부당노동행위에 해당한다. 공공기관의 감사로서 스스로 법을 어기고, 노동조합의 자주권을 침해하는 행위야말로 규탄 받아 마땅하다. 김영천 감사의 말도 되지 않은 요구사항은 결국 감사실에 대한 문제제기에 대한 감정의 발로일 터이다. 부디 유종의 미를 거두기를 바랄 뿐이다. 아울러 노동조합은 김영천 감사의 부당노동행위에 대하여 예의주시하고 있으며, 향후 필요하다면 법적조치도 강구할 것임을 분명히 밝혀둔다.


 


 


 


2014818


 


한국과학기술원노동조합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57 [인터뷰] 박정규 서울지하철노조 위원장 "제로베이스에서 시작" 노동자 2013.04.01 7937
556 울산노동계 "민주노총, 통합진보당 지지해야" 78.3% 찬성(민중의소리-펌) 노동자만세 2012.01.30 7943
555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 15호]"일단 출근은 시키세요" 발전노조 2009.11.25 7954
554 기호1번 김영훈-강승철 후보조 당선 조합원 2010.01.29 7963
553 김춘호 신임이사 사퇴 주장에 동의한다. 동의 2012.02.15 7976
552 (펌 노동과세계))국제공공노련, MB에 공무원노조 탄압 공식서한 경고 조합원 2010.03.18 7977
551 (프레시안)거짓말과 무식으로 채워진 박기성 노동연구원장의 소신 조합원 2009.09.24 7986
550 퍼옴, [논평] 새누리당은 꼼수 그만 부리고 투표권 보장 입법에 적극 나서라 노동자 2012.11.01 8001
549 많이 아쉽네요. 인간답게 2008.12.21 8006
548 2009 설명절 진보적 장애인운동조직 운영기금 마련 장애인문화공간 2009.01.08 8029
547 [공공운수연맹 임원선거 기호1] 영상으로 만나는 이혜선, 전승욱, 임헌용후보 기호1이혜선선본 2009.04.13 8030
546 국가인권위등재기사...정년차별관련 관리자 2009.06.02 8034
545 "MBC 힘내라" 촛불 문화제 첫날 조합원 2010.02.28 8040
544 [전단] 5.12 대국민 선전물(근심위 폭력 날치기 규탄 관련) file 민주노총 2010.06.15 8053
543 [민주노총 대전본부 3기 임원선거] 임원선거운동을 마치며... 이대식선본 2011.10.16 8059
542 [펌]"조합원은 직선제를 원하는가?" 조합원 2009.08.27 8076
541 [발전통신 25호]"회사는 계획적인 인권침해 저질러" 발전노조 2009.12.24 8107
540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 16호]영흥화력 인권탄압 막기 위해 ‘국회, 법률, 인권’단체가 나섰다!! 발전노조 2009.11.27 8113
539 쌍용차 노사 합의 내용 조합원 2009.08.07 8159
538 (유래) 시벌로마 유머 2011.05.25 817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