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3877 댓글 0
조선인 유일의 경성제국대 일본어문학 전공자 서두수.

"서두수는 일제 강점기에 이화여전의 교수로 재직하면서 1941년 이후 제국 일본이 패전하기 전까지 친일문인단체에서 활동했다. 우선 1941년 8월에는 조선문인협회 간부로 임명되었다. 또한 이 협회가 1943년 4월에 조선문인보국회 (일제말기의 친일 문인단체로 문학자의 총력을 대동아전쟁에 집결하는 것이 그 목적이었다)로 탈바꿈하였을 때는 이 모임에서도 활동했는데, 예를들어 그는 1944년 1월에는 입영하는 학도를 환송하기 위해 부산으로 내려가기도 했다. 그리고 서두수는 조선문인보국회가 당시 시국의 중대성을 알리기 위해 기획한 보도특별정신대에서도 활동하여 강원도에 내려가 시국 강연을 하기도 했다."

그러던 친일 문인이 광복후에는 탈바꿈하여

"서두수는 신생독립국가인 대한민국을 만들어가는 활동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했는데 (중략) 애국 동맹에도 가입해 1948년 9월 20일에는 대한민국정부 수립의 역사적 의의를 설파하는 애국동맹순화강연에 참여하여 강연했고 (중략)"

"이와같이 서두수의 학문적 정체성은 고정적이지 않고 가변적이고 다중적이었다. (중략) 서두수의 이런 변화는 자신에게 요구되었던 그 시대의 요청에 철저하게 응답한 결과였다."

기회주의자의 면모. 일본인이 되기를 선망한 친일 행위자가 광복후에는 애국주의자로 변모. 그리고 미국으로 건너감. 자식 서남표는 한국으로 돌아와 다시 미국의 언어를 강요한다. 역사의 아이러니다.

"결국 지금까지 살펴보았듯이 서두수는 그 시대에 자신에게 요구되었던 시대적 요청에 (중략) 철저하게 응답하는 모습을 우리들에게 잘 보여주고 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57 (스크랩) 4050대화 내용 유머 2011.05.31 4026
556 노동절 관련 제안서 한국장애인문화협회 2010.04.01 4034
555 [인터뷰] 박정규 서울지하철노조 위원장 "제로베이스에서 시작" 노동자 2013.04.01 4034
554 울산노동계 "민주노총, 통합진보당 지지해야" 78.3% 찬성(민중의소리-펌) 노동자만세 2012.01.30 4035
553 (정보) "유류세 대폭인하"를 위한 백만인 사이버서명운동 노동자 2012.03.09 4035
552 회사 기밀 취급자도 노조활동 적법 노동자 2013.06.18 4039
551 잠시 일상에서 벗어나 웃어 보세요*^^* 조합원 2010.07.01 4048
550 단체협약 해지의 법적검토와 노조의 대응 노동법률원 2009.08.19 4058
549 베이비 붐 세대, 정년나이 60세로 늘린다??? 베이비붐 세대 2009.12.15 4062
548 [강의 안내] 자본축적과 공황 - 공황의 원인은 무엇인가? 노동자정치학교 2010.03.02 4073
547 (펌) 저임금의 굴레, 최저임금을 넘어(동영상) 노동자 2011.06.01 4075
546 [펌]쌍용차 일촉즉발 대치중 "차라리 죽여라" 조합원 2009.07.23 4088
545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 17호] 다시 모인다! 16일 2차 전면파업 발전노조 2009.12.02 4095
544 환관들 노동자 2013.01.06 4095
543 [민주노총 대전본부 이대식선본]2만개의 장점을 가진 민주노총 대전본부 file 이대식선본 2014.12.02 4099
542 [펌-연합뉴스]정년차별보도기사 관리자 2009.06.02 4110
541 [전단]조합원용 유인물-최저임금, 노조법 재개정 file 민주노총 2011.05.23 4116
540 공무원노조 대통합 본격 착수 조합원 2009.08.28 4120
539 120주년 세계노동절 기념 범국민대회 file 조합원 2010.04.27 4124
538 (펌)고려대 학생의 선언 전문 조합원 2010.03.30 412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