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8517 댓글 0



(서울=연합뉴스) 장재은 기자 = 한국노총은 15일 오후 3시 서울 삼성동 한국전력 대강당에서 임시 대의원대회를 열어 한나라당과의 정책연대 파기와 연말 총파업을 결의하기로 했다.

한국노총은 노조법에 따라 기업단위 복수노조 허용과 전임자 급여지급 금지가 내년부터 시행되는 데 대한 투쟁 의지를 밝히기 위한 결의라고 밝혔다.

한국노총 관계자는 "대의원대회에서 정책연대 파기와 총파업이 결정되면 시기와 방법은 위원장에게 위임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한국노총은 정부가 복수노조 허용과 전임자 급여와 관련된 법 조항이 그대로 시행한다면 다음달 7일 20만명을 동원해 전국노동자대회를 열고 12월 초 지역본부별 동시다발 집회를 거쳐 총파업에 들어간다는 계획을 세워두고 있다.

한국노총은 복수노조의 교섭창구를 단일화하는 정부 방침에 반대하고 있으며 전임자 급여지급 금지 조항은 국제기준에 맞지 않는다며 노조법에서 삭제하라고 요구하고 있다.

이날 대의원대회에서는 장석춘 위원장과 사무총장, 부위원장 3명 등 지도부 5명이 삭발식을 열 계획이다.

한국노총이 대정부 투쟁에 들어가기로 함에 따라 지난 2월 23일 정부, 경제단체, 시민사회단체와 도출한 노사민정 합의 사항을 지키지 않을 방침이라고 밝혔다.

한국노총은 노사민정 합의에서 경제위기에 따른 고통을 분담한다는 취지로 파업을 자제하고 임금을 동결ㆍ반납 또는 절감하기로 약속한 바 있다.

jangje@yna.co.kr
(끝)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37 꼼꼼이 27호(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11.24 8765
236 노조용품 노동자 2008.05.06 8767
235 생명 투쟁속보 제6호 file 생명 2008.05.09 8769
234 생명 투쟁속보 제8호 file 생명 2008.05.14 8776
233 민주노동당 부평을 김응호 후보의 웹진3호입니다. 민주노동당 2009.04.25 8776
232 생명 투쟁속보 제5호 file 생명 2008.05.07 8796
231 무단 조기 퇴근을 해 버리는 KAIST 김세동 노조위원장 열받은 노동자 2015.02.17 8817
230 (펌) KAIST, ‘MB 오신날’ 과속방지턱 없앤 사연 지난일 2009.03.06 8840
229 생명 투쟁속보 제4호 file 생명 2008.05.06 8871
228 멱살 잡으면 50만원, 뺨 때리면 100만원. 노동자 2014.06.30 8873
227 가짜'통과'로, MB언론장악 미디어악법은 저지된다☆(수준38m) 생각해보자 2009.07.27 8883
226 “본인 동의 없는 ? 김금조 2009.09.16 8901
225 민주노총 대전본부 3기임원선거 진행에 대한 선본의 입장 이대식선본 2011.10.25 8972
224 또 우둔하다고 짖어봐라. 졸업생 2014.04.29 8981
223 [기호1번 정용건/반명자/이재웅] 고인물은 썩습니다! file 정용건 2014.11.28 9010
222 꼼꼼이 34호(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10.06.30 9068
221 생공투 카페 개설 cafe.daum.net/tubio 생명 2008.05.22 9072
220 (스크랩) 현대차 아산, 시신 강제 인도에 라인 세워 노동자 2011.06.09 9078
219 청년일자리 뺏는 귀족노조의 고용세습. 노동자 2015.02.12 9083
218 (정보) 유튜브에서 뉴스타파를 시청하자 노동자 2012.03.19 9093
Board Pagination Prev 1 ...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