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2015.03.13 00:00

참사랑

조회 수 6527 댓글 0
사랑하는 이들은 마주 서서
서로 바라봅니다.

주님께서 나를 바라보듯이,
내가 주님을 바라봅니다.
그대가 나를 바라보듯이,
내가 그대를 바라봅니다.

사랑하는 이들의 사이에는
아무 것도 없습니다.

주님께서 당신의 것을 버리고
사람이 되어 내게 오셨듯이,
나를 가린 것을 모두 벗고 주님께 나아갑니다.
그대가 거추장스러운 삶의 껍질을 벗고 내게 오듯이,
나 역시 있는 그대로 그대에게 다가섭니다.

사랑하는 이들은 서로에게
아무 것도 기대하지 않습니다.

주님께서 나를 나로 받아들이셨듯이,
내가 주님을 주님이라 고백합니다.
그대가 나 이상의 나를 생각하지 않듯이,
나 그대에게 그대 이상의 것을 원하지 않습니다.

사랑하는 이들은
함께 있음만으로 기뻐합니다.

주님과 함께 있음이 나의 기쁨입니다.
그대와 함께 있음이 나의 기쁨입니다.
주님 안에서 그대를 만나고,
그대 안에서 주님을 만나며,
나를 통해 그대가 주님과 만나는,
이 모든 것이 기쁨입니다.

주님과 그대와 나,
이 사이에 더 이상 무엇이 필요할까요.
우리 서로 굳이 사랑을 고백해야 할까요.
이미 뜨거운 사랑을 하고 있는데.

< 하느님 사랑과 이웃 사랑은 갈림 없는 하나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57 생공투 속보 12호 file 생명 2008.05.20 6382
256 생공투 속보 11호 file 생명 2008.05.19 6390
255 꼼꼼이(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04.21 6390
254 무가지 꼼꼼(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03.11 6394
253 감사 선임을 두고 KAIST노조가 보이는 파렴치한 모습 노동자 2015.02.03 6394
252 생공투 속보 16호 file 생명 2008.05.27 6407
251 민주노동당 부평을 김응호 후보의 홍보웹진2호입니다. 민주노동당 2009.04.18 6409
250 [펌]생명연 노조 "강제 통폐합 논의 즉각중단하라" 조합원 2008.05.27 6421
249 무단 조기 퇴근을 해 버리는 KAIST 김세동 노조위원장 열받은 노동자 2015.02.17 6466
248 (펌)KAIST 교수협의회 ˝생명硏 통합 공청회로 중지 모아야˝ 관리자 2008.06.02 6486
247 생공투 속보 14호 file 생명 2008.05.23 6495
246 생공투 속보 13호 file 생명 2008.05.22 6516
245 청년일자리 뺏는 귀족노조의 고용세습. 노동자 2015.02.12 6524
» 참사랑 평신도 2015.03.13 6527
243 (펌)KAIST 노조 "대학 정책결정에 직원 참여해야" 관리자 2008.05.29 6528
242 꼼꼼이24호(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07.24 6534
241 공공부문 인력감축 강제추진 규탄 포스터 조합원 2009.03.30 6564
240 생공투 속보 10호 file 생명 2008.05.16 6618
239 쌍용차 노조 사측 '인력구조조정 최종안' 노조 와해 기만책... 관리자 2009.06.26 6633
238 김영훈위원장, 박재완 신임 고용노동부장관 면담 노동자 2010.09.03 6636
Board Pagination Prev 1 ...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