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KAIST 작년 펀드 투자로 614억 평가 손실”


KAIST가 지난해 정부수탁연구비 등 일반회계 자금과 기금을 주식형펀드에 투자했다가 614억원의 평가 손실을 본 것으로 드러났다. 국회 교육과학기술위 권영진(한나라당) 의원이 6일 공개한 국감자료에 따르면 KAIST는 지난해 일반회계와 발전기금 등에서 1181억원을 주식형펀드에 투자했다가 614억7700여만원(52.0%)의 평가 손실을 봤다. 대규모 손실을 본 투자금 가운데는 국민 세금인 정부연구비와 민간수탁연구비 등 453억원이 포함됐다. KAIST는 또 가격변동 위험이 큰 주가연계증권(ELS), 주가연계펀드(ELF)와 같은 파생상품에도 투자했다가 2008~2009년 만기 환매로 80억원의 확정 손실을 본 것으로 나타났다.

이런 ‘위험한’ 투자는 지난해 12월 교육과학기술부의 종합감사와 올해 3월 결산보고 때도 그대로 넘어갔다가 국회 결산심사과정에서 적발돼 당시 행정처장을 포함해 직원 3명이 감봉과 전직 등의 중징계를 받았다. KAIST는 2003년 이후 일반회계와 석좌교수 기금, 발전기금 등 모두 2000여억원을 주식형·채권형 펀드에 투자해온 것으로 밝혀졌다. 권 의원은 “독자 자산운용사를 두고 수조원대 펀드를 직접 운용하는 하버드대 등 외국 대학들처럼 우리 대학들도 자산운용시스템을 제대로 갖춰야 한다”고 지적했다. 또 “국가의 연구개발(R&D) 투자는 계속 늘려야겠지만 교과부는 연구비의 사후 집행실태에 대한 감독을 강화해야 한다”고 말했다.

정효식 기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17 노조행사용품 노동자 2010.12.03 7194
616 (웃어야 하나)K여사가 현대사업소에 간 이유 file 조합원 2009.09.04 7206
615 베이비 붐 세대, 정년나이 60세로 늘린다??? 베이비붐 세대 2009.12.15 7223
614 일행이 폭행 현장에서 폭행을 저지를 때 적극 만류하지 않아도 폭행 동참 노동자 2014.09.29 7226
613 노동절 관련 제안서 한국장애인문화협회 2010.04.01 7248
612 똑똑하게 화내는 12가지 방법 정보 2010.03.29 7269
611 니체『선악의 저편』 노동자 2013.10.21 7290
610 [성명서] 공공운수노조 이상무위원장의 편파적 정파적 징계행태를 규탄한다. file 경기지역지부 2013.06.19 7328
609 별 놈이 다 승진을 하네 노동자 2014.04.08 7332
608 [펌]쌍용차 일촉즉발 대치중 "차라리 죽여라" 조합원 2009.07.23 7334
607 (정보) 10월부터 시행되는 상식 노동자 2013.10.14 7342
606 [스크랩] 어금니아빠,엄마 그리고 아연이... (아시는분은 아시겠지만 안보신분들 꼭~ 한번 봐주시길) 조합원 2008.12.12 7397
605 포스텍이 카이스트보다 나은 점 하나 노동자 2014.10.22 7419
604 [펌-연합뉴스]정년차별보도기사 관리자 2009.06.02 7432
603 노조 탄압이 모범이라니.... file 공공운수연맹 2010.03.10 7453
602 정상철은 희생자가 아닌데. 노동자 2014.05.13 7454
601 노동자 계급이여, 그대를 내가 이제 보낸다. 노동자 2014.11.12 7459
600 카이스트 직원이 억대 연구비 횡령 노동자 2014.10.26 7467
599 폭행 교수 불구속 기소 검찰 송치 노동자 2014.08.22 7468
598 사필귀정이구만 노동자 2013.06.05 747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