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4662 댓글 0
http://news.naver.com/main/vod/vod.nhn?oid=214&aid=0000168022




기가 막힌다.



민노당 시의원은 비정규직 직원을 폭행하고, 현대차 정규직 노조위원장은 자기 회사 비정규직 노동자 파업을 도와주러 온 노동운동가를 폭행하고, KAIST 노동조합 간부는 학생인줄 알았다며 학내 구성원을 폭행을 하고....


노동계에도 솔찍히 쓰레기들이 있다. 인정할건 인정하자. 사람 사는 곳인데 왜 인간 말종들이 없겠나. 우리도 쓰레기 분리수거 및 소각을 하지 않으면 안된다. 썩은 사과는 근처에 있는 다른 사과들마저도 썩게 만든다. 개인의 영달을 위해 노동자들의 권익을 침해하고 안위에 위해가 되는 저런 썩은 사과들은 자진해서 물러나던지, 숙청해야 하지 않을까. 그러지 않으면 우리가 정말로 필요할 때에 과연 누가 도와주러 올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57 생공투 속보 41호 file 생공투 2008.07.02 4657
» 노동계의 썩은 사과들 노동자 2011.02.02 4662
355 생공투 속보 95호(최종호) file 생공투 2008.10.20 4671
354 생공투 속보 28호 file 생공투 2008.06.13 4672
353 생공투 속보 82호 file 생공투 2008.09.01 4672
352 노조용품 노동자 2008.07.15 4680
351 생공투 속보 38호 file 생공투 2008.06.27 4685
350 생공투 속보 75호 file 생공투 2008.08.20 4689
349 생공투 속보 32호 file 생공투 2008.06.19 4694
348 생공투 속보 85호 file 생공투 2008.09.08 4698
347 [보도자료] 노조파괴 하청업체 선정 서울대병원 규탄 기자회견 서울대병원 2015.03.13 4699
346 생공투 속보 66호 file 생공투 2008.08.06 4711
345 생공투 속보 77호 file 생공투 2008.08.22 4716
344 생공투 속보 45호 file 생공투 2008.07.08 4722
343 생공투 속보 40호 file 생공투 2008.07.01 4730
342 꼼꼼이22호(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06.19 4730
341 생공투 속보 61호 file 생공투 2008.07.30 4736
340 생공투 속보 88호 file 생공투 2008.09.23 4737
339 생공투 속보 21호 file 생명 2008.06.03 4741
338 생공투 속보 62호 file 생공투 2008.07.31 4743
Board Pagination Prev 1 ...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