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2010.11.22 00:00

노동귀족과 노동노예

조회 수 11335 댓글 0
노동귀족과 노동노예 (딴지일보) 링크보기 클릭





금속노조만 보더라도 그 노조 자체가 세력화된 기득권층이 되어 자신의 울타리를 지키기 위한 일이라면 무엇이든 합니다. 비정규직 노동자는 그 울타리 안에 들어가기 위해 발버둥을 치고, 그 울타리안에 들어가는데 성공하기만 하면 그 울타리를 흔드는 예전 동료들의 손과 발을 잘라냅니다.


'노동자는 부자가 되면 안되나?'


바로 현대자동차 분규 사태때 노조위원장이 했던 말입니다.

그런 말을 하던 양반이 2008년 비정규직 노동자의 노조 가입은 원천 봉쇄시킵니다.

내 기득권을 지키기 위해선 무엇이든 하는 저 모습에 존경하옵는 가카가 오버랩 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97 생공투 속보 24호 file 생공투 2008.06.09 8004
396 상향평가표의 문제점 조합원 2010.01.14 8007
395 한 교사의 시국 선언 - 신성한 교육의 장을 이념으로 더럽히지 말라 참교육 2009.06.30 8008
394 (동호회 펌)뺑소니 사고 발생시 직접청구권 노동자 2013.10.31 8012
393 [공기업 민영화 반대 100초 토론]영상 조합원 2008.07.10 8015
392 생공투 속보 67호 file 생공투 2008.08.07 8016
391 생공투 속보 68호 file 생공투 2008.08.08 8019
390 감사 인사드립니다 위원장 2008.09.29 8023
389 생공투 속보 75호 file 생공투 2008.08.20 8024
388 [공공운수연맹 임원선거 기호1] 영상으로 만나는 이혜선, 전승욱, 임헌용후보 기호1이혜선선본 2009.04.13 8024
387 생공투 속보 90호 file 생공투 2008.10.01 8026
386 환관정치의 폐혜 지나가는이 2012.09.29 8029
385 (펌) 마르틴 니묄러의 "그들이 처음 왔을 때"................... 조합원 2010.08.04 8030
384 "MBC 힘내라" 촛불 문화제 첫날 조합원 2010.02.28 8035
383 생공투 속보 46호 file 생공투 2008.07.09 8036
382 꼼꼼이(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05.15 8038
381 요즈음 조합에서 이상한 소문이 들리네요 조합원 2008.06.27 8039
380 생공투 속보 79호 file 생공투 2008.08.26 8045
379 생공투 속보 58호 file 생공투 2008.07.25 8048
378 생공투 속보 37호 file 생공투 2008.06.27 8053
Board Pagination Prev 1 ... 8 9 10 11 12 13 14 15 16 17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