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2009.04.16 00:00

지란지교를 꿈꾸며(3)

조회 수 7361 댓글 0

우정이라하면 사람들은 관포지교를 말한다


그러나 나는 친구를 괴롭히고 싶지 않듯이


나 또한 끝없는 인내로 베풀기만 할 재간이 없다


나는 도 닦으며 살기를 바라지 않고 내 친구도 성현 같아지기를 바라지 않는다


 


나는 될수록 정직하게 살고 내 친구가 재미나 위안을 위해서 그저 제 자리에서 탄로 나는


약간의 거짓말을 하는 재취와 위트를 가졌으면 바랄뿐이다


나는 때로 맛있는 것을 내가 더 먹고 싶을 테고 내가 더 예뻐 보이기를 바라겠지만


금방 그 마음을 지울 줄도 알 것이다


때로 나는 얼음 풀리는 냇물이나 가을 갈대숲 기러기 울음을


친구보다 더 좋아할 수 있겠으나


결국은 우정을 제일로 여길 것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77 생공투 속보 72호 file 생공투 2008.08.14 7802
476 생공투 속보 71호 file 생공투 2008.08.13 7427
475 생공투 속보 71호 file 생공투 2008.08.14 7588
474 생공투 속보 70호 file 생공투 2008.08.12 7776
473 생공투 속보 69호 file 생공투 2008.08.11 7697
472 생공투 속보 68호 file 생공투 2008.08.08 7519
471 생공투 속보 67호 file 생공투 2008.08.07 7567
470 생공투 속보 66호 file 생공투 2008.08.06 7769
469 생공투 속보 65호 file 생공투 2008.08.05 7553
468 생공투 속보 64호 file 생공투 2008.08.04 7661
467 생공투 속보 63호 생공투 2008.08.01 7739
466 생공투 속보 62호 file 생공투 2008.07.31 7556
465 생공투 속보 61호 file 생공투 2008.07.30 7707
464 생공투 속보 60호 file 생공투 2008.07.29 7655
463 생공투 속보 59호 file 생공투 2008.07.28 7457
462 생공투 속보 58호 file 생공투 2008.07.25 7690
461 생공투 속보 57호 생공투 2008.07.24 7553
460 생공투 속보 56호 생공투 2008.07.23 7615
459 생공투 속보 55호 file 생공투 2008.07.22 7287
458 생공투 속보 54호 file 생공투 2008.07.21 7421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