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새로운 희망과 역사를 만드는 전국노동자대회!

사랑하는 조합원동지들 안녕하십니까? 위원장 이석행입니다.

불경소리가 가슴 깊은 곳까지 울려 퍼지는 조계사 천막에서 가을을 맞이합니다. 촛불의 힘을 믿는 시민들께서 선물해 준 국화꽃의 쌉쓰름한 향기가 조합원들에 대한 그리움을 더욱 깊어지게 합니다. 갇힌 몸으로 바라보는 붉은 가을 노을이 눈물겹도록 아름답습니다.

오늘 아침에는 일제고사를 거부한 어여쁜 자매가 엄마와 함께 찾아왔습니다. 당진에서 왔다고 하면서 소중한 후원금과 함께 글을 남기고 가셨습니다.

"항상 민중이 이겨왔습니다. 우리의 힘을 믿습니다."

존경하는 조합원동지 여러분!

봄, 여름 우리가 밤마다 수놓았던 촛불이 얼마나 아름답고 위대한 것이었는지 돌아볼수록 자랑스럽습니다. 헤아릴 수 없을 만큼 많은 촛불이 민주주의를 지키는 씨앗이 되어 촛불농사를 지은 덕에 올가을에는 풍성한 결실을 반드시 거둘 수 있다는 자신감이 생깁니다.

외환위기 이후 우리 노동자를 무차별적으로 공격해오던 신자유주의 시장경제가 파산의 운명을 맞이했습니다. 우리가 한 겨울 혹한 속에서, 한 여름 불볕더위 속에서, 바람만 웅웅대는 고공철탑에서 피눈물을 삼키며 넘고자했던 반노동 신자유주의가 더 이상 성장동력을 상실하고 몰락하고 있습니다. 자본에게 착취할 수 있는 무한자유를 부여한 가증스런 신자유주의 시장경제의 전도사였던 미국과 영국이 9개 주요은행을 국유화했습니다. 독일, 네덜란드, 벨기에, 아이슬란드 등 유럽나라들도 국유화에 동참하고 있습니다.

시장은 아무것도 해결할 수 없으며 오히려 경제를 황폐화시키는 주범입니다. 이제 시장은 거품에 불과했던 신뢰마저도 깡그리 상실되었습니다.

그러나 무능한 이명박정부만 아직도 시장을 신격화하고 있습니다. 노동의 무한착취를 위해 비정규직의 기간제한마저도 해제하여 전체노동자를 저임금비정규직으로 만들 음모를 계획하고 있습니다. 국민의 삶을 유지하는 필수공공재인 전기, 가스, 물도 사유화를 통한 재벌들의 돈벌이용으로 전락시키고 있습니다.

또 부자들과 사교육 재벌양성을 위한 교육을 위해 귀족학교(국제중학교, 자립형사립고, 공립형기숙학교)를 만들고 국민건강을 담보로 돈벌이를 위해 의료의 영리화를 획책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폭정을 실현하기 위해 언론을 찬탈하여 정권의 나팔수로 만들고 촛불과 민주노총을 표적탄압하고 있습니다.

존경하는 조합원동지여러분!

전태일열사의 뜨거운 사랑과 연대를 계승, 실천하는 전국노동자대회가 다가오고 있습니다. 재벌독재정권 이명박정부의 민생파탄을 단죄할 때가 되었습니다. 지금 민주노총은 민주시민들과 함께 '민주주의와 민생을 지키기 위한 새로운 연대조직'을 만들고 있습니다. 우리 80만 조합원이 주인입니다. 반노동 자본독재 신자유주의의 헐떡이는 마지막 숨통을 우리 노동자가, 조합원이 끊어야 합니다.

조합원동지여러분!

전국노동자대회의 광장에서 새로운 희망을 만들어봅시다. 노동이 존중받고 민주주의가 꽃피는 큰 잔치를 벌여 봅시다.

언제나 조합원동지들을 믿고 사랑합니다.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위원장 이석행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77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 16호]영흥화력 인권탄압 막기 위해 ‘국회, 법률, 인권’단체가 나섰다!! 발전노조 2009.11.27 3970
476 직급단일화에 대한 추가 질문? 잇쯔 투~핫 2009.08.18 3972
475 생매장 돼지들의 절규 나돼지 2011.02.23 3972
474 민주한국인삼공사지부 유인물 file 인삼공사지회 2012.12.06 3973
473 박지연 씨 죽음 "삼성이 죽이고 정부가 방조했다" file 조합원 2010.04.05 3975
472 (노동과세계)동희오토 사내하청 해고자 전원 복직 조합원 2010.11.03 3976
471 [펌]KT노조 선거에 이런일이... 조합원 2008.12.09 3979
470 (펌) 검찰 스폰서 관련 인터뷰 동영상 정의 2010.04.22 3980
469 (펌)MB정부, 삼성과 손 잡고 의료민영화 추진 조합원 2010.10.07 3982
468 [민주노총 3기 임원선거]이대식,김홍일,이강남이 드리는 7가지 약속!! 이대식선본 2011.10.10 3983
467 [전단] 최저임금 월드컵 16강(경총 최저임금 동결요구 비판) file 민주노총 2010.06.15 3984
466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 15호]"일단 출근은 시키세요" 발전노조 2009.11.25 3985
465 직원 직급단일화에 대한 노동조합의 생각은? 조합원 2010.02.23 3985
464 기호1번 수석부위원장 후보가 꼭 되었으면 합니다 닉베라 2009.04.09 3987
463 우리함께 부산으로 모입시다 file 3차희망버스 2011.07.21 3996
462 전체직원 직급단일화의 기본개념과 기본방침에 대한 질문? 잇쯔 투~ 핫 2009.08.14 4000
461 직장내 성희롱 뿐 아니라, 직장내 폭력도 근절 해 주십시오. 지나가는자 2010.08.23 4004
460 기호1 연맹혁신_이혜선/전승욱/임헌용 선본 공약 기호1이혜선선본 2009.04.10 4010
459 (펌)16일 새벽,기륭 구 공장에 용역 또 다시 들이닥쳐(참세상) 조합원 2010.08.16 4022
458 [펌]다음 KAIST 총장은?…'후보 발굴 프로젝트' 신설 나그네 2009.10.14 4031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