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9428 댓글 0
2월 20일 발행된 들꽃소식지 85호 기사중 "2008학년도 전기 학위수여식" 행사요원 차출 너무 지나치다는 내용에 대한 의견을 제시하고자 한다.

작년부터 학위수여식을 전기, 후기 2회 실시하던 것을 1회 실시로 변경되었으며, 매 학위수여식에 직원 50명 학생 50명의 지원을 받아 행사를 치렀다.
예년에 비해 행사규모가 커진면도 있지만 이번 행사에도 50여명의 직원 지원을 받으려고 선발했다. 물론 학생지원도 50명 받기로 했다.
그러나 직원 50명을 선발했으나 개인적인 사유를 들어 거절하고 단지 6명만이 남은 상황에서 행사를 치러야 하는 입장에서 매우 난감했다.
매주 월요일 개최되는 준비회의에서 외부인력 활용 방안과 내부인력 지원에 대한 서로다른 의견이 있었으나, 담당자로서 외부인력을 활용 할 경우 학교에 대한 이해부분이 적어 많은 교육을 해야 하는 부담이 있었기에 내부인력 지원을 요청했다.

물론 노동조합에서 보면 과다인력 차출에 대해 의견을 제시할 수 있다. 그렇다면 인력차출이 되는 행사가  학교에서 학위수여식 하나 뿐이 아닐 것이다. 입시에도 많은 인력이 지원되는데 비롯 학위수여식만 거론하는 것은 문제다.

이에 대해 학위수여식에 대한 일부 몇명의 편향된 의견이 소식지에 실린 것 아닌가 하는 의심을 갖게 된다. 아니라면 사전에 이에 사실 확인을 담당자에게 문의정도는 가능했을 것이고 최소한의 성의라고 본다. 노동조합 소식지가 기존 언론의 행태를 답습하는 모습에 걱정이 된다. 

학교에서 입시와 졸업식을 하지 않을 수 없다. 그렇다면 문제를 제기한데 대한 대안을 제시히지 하는 것이 순리라 생각한다. 

졸업식 행사담당자/조합원 박 봉 섭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97 생공투 속보 62호 file 생공투 2008.07.31 7873
496 생공투 속보 63호 생공투 2008.08.01 8041
495 생공투 속보 64호 file 생공투 2008.08.04 7948
494 생공투 속보 65호 file 생공투 2008.08.05 7897
493 생공투 속보 66호 file 생공투 2008.08.06 8133
492 생공투 속보 67호 file 생공투 2008.08.07 7961
491 [펌]금속 기륭전자분회투쟁...단식 58일차... 조합원 2008.08.07 8504
490 생공투 속보 68호 file 생공투 2008.08.08 7952
489 기륭노동자들이 죽어가고 있다. 조합원 2008.08.11 11944
488 생공투 속보 69호 file 생공투 2008.08.11 8012
487 생공투 속보 70호 file 생공투 2008.08.12 8071
486 '08년 가을 노동대학 제18기 교육과정 및 노동대학원 제8기 교육과정 안내성공회대 노동대학 file 성공회대 노동대학 2008.08.12 8470
485 생공투 속보 71호 file 생공투 2008.08.13 7748
484 생공투 속보 72호 file 생공투 2008.08.14 8171
483 생공투 속보 71호 file 생공투 2008.08.14 7913
482 [펌]단식 67일차...기륭동지 병원으로... 조합원 2008.08.18 8188
481 (펌)[현장에서]MB는 끝내 과학자를 만나지 않았다 조합원 2008.08.18 8045
480 생공투 속보 73호 file 생공투 2008.08.18 8025
479 생공투 속보 74호 file 생공투 2008.08.19 7733
478 생공투 속보 75호 file 생공투 2008.08.20 7975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