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2010.11.22 00:00

노동귀족과 노동노예

조회 수 11521 댓글 0
노동귀족과 노동노예 (딴지일보) 링크보기 클릭





금속노조만 보더라도 그 노조 자체가 세력화된 기득권층이 되어 자신의 울타리를 지키기 위한 일이라면 무엇이든 합니다. 비정규직 노동자는 그 울타리 안에 들어가기 위해 발버둥을 치고, 그 울타리안에 들어가는데 성공하기만 하면 그 울타리를 흔드는 예전 동료들의 손과 발을 잘라냅니다.


'노동자는 부자가 되면 안되나?'


바로 현대자동차 분규 사태때 노조위원장이 했던 말입니다.

그런 말을 하던 양반이 2008년 비정규직 노동자의 노조 가입은 원천 봉쇄시킵니다.

내 기득권을 지키기 위해선 무엇이든 하는 저 모습에 존경하옵는 가카가 오버랩 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17 [공기업 민영화 반대 100초 토론]영상 조합원 2008.07.10 8275
516 생공투 속보 47호 file 생공투 2008.07.10 8357
515 잘못알기쉬운 신용상식 SC제일은행 2008.07.11 8602
514 생공투 속보 48호 file 생공투 2008.07.11 8100
513 대법원, "사내하청 근로자 '정직원' 지위 첫 인정" 조합원 2008.07.11 8119
512 생공투 속보 49호 file 생공투 2008.07.14 8400
511 눈과 귀를 막아라 - 언론을 손에 쥐다? 조합원 2008.07.14 7927
510 생공투 속보 50호 file 생공투 2008.07.15 8222
509 노조용품 노동자 2008.07.15 8112
508 생공투 속보 51호 file 생공투 2008.07.16 8172
507 생공투 속보 52호 file 생공투 2008.07.18 8044
506 생공투 속보 53호 file 생공투 2008.07.18 8203
505 생공투 속보 54호 file 생공투 2008.07.21 8178
504 생공투 속보 55호 file 생공투 2008.07.22 7946
503 생공투 속보 56호 생공투 2008.07.23 8358
502 생공투 속보 57호 생공투 2008.07.24 8182
501 생공투 속보 58호 file 생공투 2008.07.25 8330
500 생공투 속보 59호 file 생공투 2008.07.28 8208
499 생공투 속보 60호 file 생공투 2008.07.29 8336
498 생공투 속보 61호 file 생공투 2008.07.30 835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