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삼성반도체 백혈병 피해자 고 박지연씨 마지막 가는 길

 '아가...우리 아가 어디가니...' 지난달 31일 삼성반도체에서 일하다 백혈병을 얻어 사망한 故 박지연씨의 발인식이 2일 오전 서울강남성모병원에서 열렸다. 발인식에 참석한 고인의 할머니 박사금(70)씨가 영정사진을 보며 오열하고 있다. 이명익기자



'마지막 길 떠나는 故 박지연씨'
  2일 오전 서울강남성모병원에서 열린 故 박지연씨의 발인식에서 고인의 유해가 장례식장을 빠져나오고 있다. 이명익기자


 '화장터로 떠나는 故 박지연씨'  2일 오전 서울강남성모병원에서 열린 故 박지연씨의 발인식에서 고인의 유해가 장례식장을 빠져나와 성남 영생원으로 향하고 있다. 이명익기자


 '1인시위 가로막는 경찰' 발인식에 참석했던 반올림 관계자들과 시민단체 회원들이 1인 시위를 위해 삼성 본관으로 이동하려하자 경찰병력이 막아서고 있다. 이명익기자


 '눈물 흘리는 반올림 ' 피켓을 들고 있다는 이유로 병원입구조차 빠져나가지 못하던 반올림 관계자가 결국 울음을 터트리고  있다. 이명익기자


'삼성의 인골탑 앞에 서다' 2일 정오 서울 서초구 서초2가에 위치한 삼성 전자본사 앞에서 한 시민단체 관계자가 故 박지연씨의 명복을 비는 피켓을 들고 1인시위를 하고 있다. 이명익기자


'또 하나의 가족에 대한 배려'  "지연이만 이라도 지나가게 해주세요", "더 이상은 들어올 수 없습니다" 결국 故 박지연씨의 명복을 빌기 위한 1인 시위는 봉쇄되고 말았다.이명익기자


'연행되는 반올림 관계자들 ' 2일 오후 삼성반도체서 일하다 백혈병을 얻어 사망한 故 박지연씨를 기리는 1인 시위를 벌이던 반올림 관계자들과 시민단체 회원들이 불법시위를 이유로 경찰에 강제 연행되고 있다. 이명익 기자


'지연아 미안해... ' 2일 오후 삼성반도체서 일하다 백혈병을 얻어 사망한 故 박지연씨를 기리는 1인 시위를 벌이던 반올림 관계자들과 시민단체 회원들이 불법시위를 이유로 경찰에 강제 연행되고 있다. 이명익 기자
Atachment
첨부 '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37 [펌]KT노조 선거에 이런일이... 조합원 2008.12.09 7152
536 (펌)다른 사람한테 파일 받을 때 바이러스 걸리지 않는 아주 쉽고 간단한 방법 조합원 2009.07.09 7159
535 생매장 돼지들의 절규 나돼지 2011.02.23 7159
534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 16호]영흥화력 인권탄압 막기 위해 ‘국회, 법률, 인권’단체가 나섰다!! 발전노조 2009.11.27 7160
533 (펌)대전지법, 2009년 철도파업 무죄 선고 file 노동자 2011.01.31 7164
532 <논평> 타임오프 시행 한달, 그들만의 ‘매뉴얼’은 무력화되었다 조합원 2010.08.04 7171
531 이근행 본부장 "MBC를 지켜 주십시오" file mbc 2010.04.27 7173
530 120주년 세계노동절 기념 범국민대회 file 조합원 2010.04.27 7179
529 (펌)전태일의 序 -2010 전국노동자대회 티저영상 file 노동자 2010.12.23 7187
528 (펌)16일 새벽,기륭 구 공장에 용역 또 다시 들이닥쳐(참세상) 조합원 2010.08.16 7198
527 (펌)최저임금에 대한 짧은 보고서(동영상) 노동자 2011.06.01 7200
526 하늘 아래.......................... file 노동자 2011.01.19 7201
525 [전국노동자대회]WAR 1% VS 99% 조합원 2008.10.24 7203
524 [펌]다음 KAIST 총장은?…'후보 발굴 프로젝트' 신설 나그네 2009.10.14 7211
523 KISTI분회, 무기한 천막농성 돌입 file 공공연구노조 2011.02.08 7211
522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 11호] 으랏차차~ 힘찬 팔뚝질! 지부순환파업 1일차, 영흥화력지부에서 전개 발전노조 2009.11.19 7212
521 (펌)노동 만평 만쉐이 2008.12.04 7213
520 (노동과세계)추미애위원장 "1월1일 이후는 없다." 조합원 2009.12.21 7221
519 [발전통신 25호]"회사는 계획적인 인권침해 저질러" 발전노조 2009.12.24 7225
518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 13호]영흥지부 파업은 계속된다! 회사의 탄압이 계속되면 투쟁은 더 높아질것 발전노조 2009.11.23 723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