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14411 댓글 0

漁走九里(어주구리)


옛날 한나라 때의 일이다.


어느 연못에 예쁜 잉어가 한마리 살고 있었다.


그러던 어느 날.


어디서 들어왔는지 그 연못에 큰 메기 한 마리가 침입하게 된 것이다.


그 메기는 예쁜 잉어를 보자마자 잡아 먹으려고 했다.


잉어는 연못의 이곳 저곳으로 메기를 피해 헤엄을 쳤다.


하지만 역부족이었다.


굶주린 메기의 추격을 피하기에는...


피하다 피하다 못한 잉어는 초어적(?)인 힘을 발휘하게 된다.


잉어는 자기도 모르는 사이에 뭍에 오르게 되고, 뭍에 오르자 마자


꼬리를 다리삼아 냅다 뛰기 시작했다.


메기가 못 쫓아 오는걸 알게 될 때까지 잉어가 뛰어간 거리는 약 구리 정도였을까?


암튼 십리가 좀 안 되는 거리였다.


그 때 잉어가 뛰는 걸 보기 시작한 한 농부가 잉어의 뒤를 쫓았다.


잉어가 멈추었을때 그 농부는 이렇게 외쳤다.


`어주구리(漁走九里)...고기가 구리를 달려왔다...


그리고는 힘들어 지친 그 잉어를 잡아 집으로 돌아가 식구들과 함께 맛있게 먹었다는 얘기이다.


어주구리(漁走九里)~~ :


능력도 안 되는 이가 센척하거나 능력밖의 일을 하려고 할 때 주위의 사람들이 쓰는 말이다.


이 고사성어는 말할 때 약간 비꼬는 듯한 말투로 약간 톤을 높여 말하면 아주 효과적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7 청년일자리 뺏는 귀족노조의 고용세습. 노동자 2015.02.12 5170
36 축~욱 늘어지는 몸, 정신 버쩍들게 만드는 MB 박봉섭 2008.05.27 5768
35 충남지노위, 한국과학기술원 비정규직 부당해고 판정(펌) 하얀섬 2011.02.17 4489
34 친일파 김활란 노동자 2013.05.31 3289
33 카이스트 직원, "자살한 카이스트 학생들 우둔하다" 노동자 2011.08.10 6569
32 카이스트 직원이 억대 연구비 횡령 노동자 2014.10.26 3128
31 커튼뒤의사람들(동영상, 꼭보셔야 합니다! 47분!) 조합원 2008.11.12 4179
30 코뮤니스트 4호, 붉은글씨 2호가 나왔습니다. file wjsakd 2014.05.03 2972
29 통합진보당 당권파 하는 꼴 노동자 2012.05.14 3405
28 투쟁하는 노동자들과 <맑시즘2014>에서 함께 토론해요! 맑시즘 2014.08.03 6058
27 팥빙수 방멩이 2008.07.08 5282
26 퍼옴, [논평] 새누리당은 꼼수 그만 부리고 투표권 보장 입법에 적극 나서라 노동자 2012.11.01 3320
25 포스코에너지 임원, 항공노동자 폭행 물의 노동자 2013.04.22 7102
24 포스텍이 카이스트보다 나은 점 하나 노동자 2014.10.22 3041
23 폭행 교수 불구속 기소 검찰 송치 노동자 2014.08.22 3176
22 피로한 심신 날려 보아요 조합원 2008.09.04 4753
21 하늘 아래.......................... file 노동자 2011.01.19 3722
20 하향평가표 문제 있는 듯.... 조합원 2010.01.14 7793
19 학생 축제에 조합에서 함께 했으면 합니다. 조합원 2008.04.08 14089
18 한 교사의 시국 선언 - 신성한 교육의 장을 이념으로 더럽히지 말라 참교육 2009.06.30 4491
Board Pagination Prev 1 ...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