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14026 댓글 0

漁走九里(어주구리)


옛날 한나라 때의 일이다.


어느 연못에 예쁜 잉어가 한마리 살고 있었다.


그러던 어느 날.


어디서 들어왔는지 그 연못에 큰 메기 한 마리가 침입하게 된 것이다.


그 메기는 예쁜 잉어를 보자마자 잡아 먹으려고 했다.


잉어는 연못의 이곳 저곳으로 메기를 피해 헤엄을 쳤다.


하지만 역부족이었다.


굶주린 메기의 추격을 피하기에는...


피하다 피하다 못한 잉어는 초어적(?)인 힘을 발휘하게 된다.


잉어는 자기도 모르는 사이에 뭍에 오르게 되고, 뭍에 오르자 마자


꼬리를 다리삼아 냅다 뛰기 시작했다.


메기가 못 쫓아 오는걸 알게 될 때까지 잉어가 뛰어간 거리는 약 구리 정도였을까?


암튼 십리가 좀 안 되는 거리였다.


그 때 잉어가 뛰는 걸 보기 시작한 한 농부가 잉어의 뒤를 쫓았다.


잉어가 멈추었을때 그 농부는 이렇게 외쳤다.


`어주구리(漁走九里)...고기가 구리를 달려왔다...


그리고는 힘들어 지친 그 잉어를 잡아 집으로 돌아가 식구들과 함께 맛있게 먹었다는 얘기이다.


어주구리(漁走九里)~~ :


능력도 안 되는 이가 센척하거나 능력밖의 일을 하려고 할 때 주위의 사람들이 쓰는 말이다.


이 고사성어는 말할 때 약간 비꼬는 듯한 말투로 약간 톤을 높여 말하면 아주 효과적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7 60세 정년법과 임금피크제 12074 2016.01.26 11561
36 조합원게시판 수정요구 익명 2007.12.14 13582
35 직급 단일화 진행 상황이 궁금합니다. 조합원 2010.01.20 13648
34 보건노조, 민노총 4월 총파업 적극 참여 예고 보건노동자 2015.03.16 13665
33 학생 축제에 조합에서 함께 했으면 합니다. 조합원 2008.04.08 13770
» 재미있는 한자성어(2탄) 야화 2007.12.18 14026
31 정부-공무원노조 `정년연장' 의견접근 익명 2007.12.14 14437
30 [기호1] 승리하는 민주노총! 기호1 김영훈 강승철 2010.01.14 14677
29 진보신당에 주목해주십시요!! 소년 2008.04.05 15059
28 재미있는 한자성어(3탄) 야화 2007.12.20 15715
27 노조용품 노동자 2008.03.31 18028
26 재미 있는 한자성어(4탄) 야화 2007.12.21 18185
25 서남표, "통합 없던 일로… 나그네 2008.03.28 18775
24 ‘물’, 이제 누구나 쓸 수 없게 된다? 나그네 2008.03.24 20583
23 [공지] 장기투쟁 사업장 지원을 위한 ‘설’재정 사업 협조의 건 file 대전지역본부 2010.01.19 22310
22 연말 연시를 따뜻하게 나그네 2007.12.24 22362
21 쭉구미철 돌아왔어유 박봉섭 2008.03.13 22700
20 [펌]이명박 설계, '서민지옥도' 나왔다 조합원 2008.03.11 24112
19 가족수당 소급분(2007년도) 지급을 보면서 위원장 2008.02.29 26151
18 회원가입하면서 한마디 조증숙 2007.12.24 28507
Board Pagination Prev 1 ...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