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2009.04.16 00:00

지란지교를 꿈꾸며(3)

조회 수 11573 댓글 0

우정이라하면 사람들은 관포지교를 말한다


그러나 나는 친구를 괴롭히고 싶지 않듯이


나 또한 끝없는 인내로 베풀기만 할 재간이 없다


나는 도 닦으며 살기를 바라지 않고 내 친구도 성현 같아지기를 바라지 않는다


 


나는 될수록 정직하게 살고 내 친구가 재미나 위안을 위해서 그저 제 자리에서 탄로 나는


약간의 거짓말을 하는 재취와 위트를 가졌으면 바랄뿐이다


나는 때로 맛있는 것을 내가 더 먹고 싶을 테고 내가 더 예뻐 보이기를 바라겠지만


금방 그 마음을 지울 줄도 알 것이다


때로 나는 얼음 풀리는 냇물이나 가을 갈대숲 기러기 울음을


친구보다 더 좋아할 수 있겠으나


결국은 우정을 제일로 여길 것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91 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 김준규 2008.12.08 12163
590 창립20주년 기념식행사 (동영상) 관리자 2007.12.13 18890
589 참사랑 평신도 2015.03.13 14426
588 차 한잔의 향기를 맡으면서...... 조합원 2009.01.30 12615
587 차 한 잔 마시면서 합시다 날세동 2008.01.28 110582
586 쭉구미철 돌아왔어유 박봉섭 2008.03.13 29829
585 진보신당에 주목해주십시요!! 소년 2008.04.05 20861
584 직장내 성희롱 뿐 아니라, 직장내 폭력도 근절 해 주십시오. 지나가는자 2010.08.23 14431
583 직원 직급단일화에 대한 노동조합의 생각은? 조합원 2010.02.23 12797
582 직급단일화에 대한 추가 질문? 잇쯔 투~핫 2009.08.18 12669
581 직급단일화 추진 방법은 권역별 간담회를 통해 정해야... 조합원 2010.03.09 15950
580 직급 단일화 진행 상황이 궁금합니다. 조합원 2010.01.20 19905
579 직급 단일화 관련 문의 조합원 2009.10.28 12426
578 지하철노동자 용변보다 참사... 조합원 2007.12.12 18376
» 지란지교를 꿈꾸며(3) 청량거사 2009.04.16 11573
576 지란지교를 꿈꾸며(2) 청량거사 2009.04.15 12277
575 지란지교를 꿈꾸며(1).... 청량거사 2009.04.14 12039
574 지란지교를 꿈구며(4) 청량거사 2009.04.17 12716
573 지구에서 사라져가고 있는 나라들? 사람의아들 2008.12.30 12202
572 즐거운 연말연시 되시길 박봉섭 2007.12.26 5677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