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소식지에 의하면, 노동조합에서 매년 조합원 2명을 뽑아 조합비로 1인 
  당 150만 원을 지원하여 해외연수를 보낸다고 한다. 물론 조합원을 위
  하겠다는 뜻을 모르는 바 아니다. 하지만 과연 노동조합비로 조합원을 
  해외연수 시키는 것이 옳은 일인지 의문이 든다.


  노동조합은 수익단체가 아니다. 그리고 그리 넉넉하지 않은 조합원의
  금쪽같은 노동조합비로 운영되는 단체다. 따라서 노동조합비는 필수적
  인 용처에 최소한의 비용으로 검소하게 그리고 가능한 한 조합원 모두
  가 수혜를 받는 곳에 사용되어져야 한다.


  또 노동조합이 특정 수익사업을 통해 벌어들이는 수입 역시 노동조합비
  로 봐야 하고,
따라서 이것 역시 순수 노동조합비와 동일한 성격으로 사
  용되어져야 한다.


  그러나 이번 노동조합의 조합원 해외연수 계획은 조합원을 위하는 일이
  기는 하나, 꼭 해야 하거나 절실히 요구되는 사업이 아니며, 수혜 받는
  개인으로 보면 그 금액도 상당히 크다. 그리고 봄, 가을의 노동조합
  야외 행사처럼 희망하는 모든 조합원이 참여 할 수 있는 사업도 아니다.


  게다가 이 사업이 현 집행부에서 끝날 경우, 수혜 받지 못한 조합원들의
  불만은 상당히 클 것이며, 설령 이 사업이 계속 이어진다고 해도 전 조
  합원이 한 차례씩 수혜를 받으려면 수십 년이 걸릴 것이다.


  무엇보다도 노동조합은 사측이 시행하는 직원 해외연수 등의 직원(조
  합원)복지에 대해 미흡한 부분을 메우는 조직이 아니다. 노동조합은 사
  측에 대해 직원(조합원)의 해외연수 인원 확대 등 복지제도의 질적 향
  상을 요구하고 확보함으로써, 사측의 비용 지출을 통한 직원(조합원)의
  복지 향상을 꾀해야 하는 조직이다.


  그러나 노동조합은 이번 조합원 해외연수 계획을 수립함에 있어, 사측
  과의 교섭을 통해 사측 비용으로 직원(조합원) 해외연수 인원을 확대하
  려고 한 노력은 없어 보인다. 단지 노동조합비 또는 특정 수익사업 수입
  에 의한 조합원의 해외연수만을 계획한 것으로 보인다.



  이런 면에서, 노동조합의 이번 노동조합비에 의한 조합원의 해외연수
  계획은 옳지 않아 보인다. 설령 노동조합비 외에 특정 수익사업의 수입
  으로 노동조합의 형편이 크게 좋아졌다고 해도 말이다.



  정말 우리 직원(조합원)의 해외연수 인원 확대가 필요하다면, 사측이
  시행하는 직원 해외연수프로그램에 직원(조합원)이 보다 많이 갈 수
  있도록 사측과 교섭해야 옳지 않을까? 이것이 진정한 노동조합의 임무
  이고 집행부가 자져야 할 마음가짐이 아닐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1 정당공천제 폐지 입법청원 서명에 동참해 주세요!!!! 민수련 2010.02.09 11952
70 정말 이런 임급협상을 협상했다고 봐야 하나요? 어이없어 2011.12.27 9937
69 정보공유 알리미 2010.10.29 10173
68 정부-공무원노조 `정년연장' 의견접근 익명 2007.12.14 20449
67 조합원 여러분의 의견이 많이 개진되길 바랍니다. 주인장 2007.11.29 15156
» 조합원 해외연수는 사측 직원해외연수프로그램의 인원 확대로 처리해야 조합원 2009.08.25 9282
65 조합원게시판 수정요구 익명 2007.12.14 19177
64 조합원게시판... 유미선 2009.03.26 9553
63 조합원들의 자유로운 언로가 되길 박봉섭 2007.12.06 14766
62 좋은소금으로 추석선물하시고 김장도 담그세요 박형윤(철해투) 2009.09.25 10499
61 주한미군 내보내는 한반도 평화협정 실현 한마당에 초대합니다. 평통사 2009.07.17 13517
60 즐거운 연말연시 되시길 박봉섭 2007.12.26 54515
59 지구에서 사라져가고 있는 나라들? 사람의아들 2008.12.30 10009
58 지란지교를 꿈구며(4) 청량거사 2009.04.17 10231
57 지란지교를 꿈꾸며(1).... 청량거사 2009.04.14 9565
56 지란지교를 꿈꾸며(2) 청량거사 2009.04.15 9543
55 지란지교를 꿈꾸며(3) 청량거사 2009.04.16 9430
54 지하철노동자 용변보다 참사... 조합원 2007.12.12 15375
53 직급 단일화 관련 문의 조합원 2009.10.28 9539
52 직급 단일화 진행 상황이 궁금합니다. 조합원 2010.01.20 18004
Board Pagination Prev 1 ...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