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6226 댓글 0

초여름 날씨에 몸은 축~~욱 늘어지는데
MB는 정신 버쩍 들게 만드네.
집이야 난리가 벌어지든 말든 갈데는 갈수 있는 양반이 부럽다.

몸은 늘어지지만 눈의 움직임은 겨울과 또 다르다.
경쟁적으로 노출이 이루어지고 이 고마운 분들 덕택에
눈은 올빼미처럼 움직인다.

눈깔 돌아가듯 정신 버쩍 차리지 않으면 자본의 칼은 여지 없이
노동자의 목을 후려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7 (스크랩)한진중 김주익, 곽재규...그리고 2011년 노동자 2011.07.15 8534
76 (스크랩)청소아줌마·학생 도란도란 카이스트에 ‘밥꽃’이 활짝 노동자 2011.10.14 8898
75 (스크랩)장하나 “민주노총이 장하나를 유용하게 써주시라” 노동자 2013.02.15 8556
74 (스크랩)르노삼성차 노조, 금속노조 가입 노동자 2011.08.22 9452
73 (스크랩)두레박, 송경동, 그리고 희망 희망버스 2012.01.12 7424
72 (스크랩)김진숙이 이깁니다, 희망이 이깁니다 노동자 2011.07.15 8838
71 (스크랩)MBC 노조, 170일 만에 파업 잠정중단 결정(종합) 노동자 2012.07.17 7807
70 (스크랩) 현대차 아산, 시신 강제 인도에 라인 세워 노동자 2011.06.09 6683
69 (스크랩) 현대차 아산, 노조 간부 공장서 자결 노동자 2011.06.09 8326
68 (스크랩) 한진중공업 정리해고자 93명 복직 결정 한진중공업 2012.10.17 8302
67 (스크랩) 한진중, 이번에도 노동자들의 목숨이 필요한가? 노동자 2011.07.18 8372
66 (스크랩) 콜트·콜텍·쌍용차·용산…누가 우리의 하나됨을 가로막는가 노동자 2012.07.24 7679
65 (스크랩) 전교조 ‘종북’ 표현, 법원 연이어 ‘명예훼손’ 결정 노동자 2013.07.05 7296
64 (스크랩) 어떤 임시직 노동자 2012.11.02 7587
63 (스크랩) 양대노총 "3대 반노동정책 철폐" 요구 노동자 2011.06.09 7088
62 (스크랩) 쌍용차, 재판부 노동자 2011.08.25 9534
61 (스크랩) 쌍용차, 자산평가 제각각…결론은 하나같이 '대량 정리해고' 노동자 2012.07.24 8557
60 (스크랩) 쌍용차 회계 조작 논란…회계 원칙 어긴 유형자산 평가 노동자 2012.07.24 8373
59 (스크랩) 쌍용자동차 국회 대정부질의 영상 노동자 2012.09.10 8139
58 (스크랩) 삼성직원 복수노조후 첫 노조 설립 노동자 2011.07.13 6921
Board Pagination Prev 1 ...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