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6171 댓글 0

초여름 날씨에 몸은 축~~욱 늘어지는데
MB는 정신 버쩍 들게 만드네.
집이야 난리가 벌어지든 말든 갈데는 갈수 있는 양반이 부럽다.

몸은 늘어지지만 눈의 움직임은 겨울과 또 다르다.
경쟁적으로 노출이 이루어지고 이 고마운 분들 덕택에
눈은 올빼미처럼 움직인다.

눈깔 돌아가듯 정신 버쩍 차리지 않으면 자본의 칼은 여지 없이
노동자의 목을 후려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7 공무원노조 원직복직특별법 제정촉구 농성 87일째 현장 강제철거 file 공무원노조 2011.02.18 3986
76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 21호] 10일 실무교섭, 사측은 목석? 발전노조 2009.12.11 3952
75 민주노총 대전본부 기호1번 이대식선본 다섯번째 약속!!! file 이대식선본 2014.11.21 3936
74 노조행사용품 노동자 2010.12.03 3926
73 똑똑하게 화내는 12가지 방법 정보 2010.03.29 3924
72 (노동과세계)법률가 289명 ‘철도파업 국회국정조사’ 촉구 조합원 2009.12.21 3917
71 [펌]언론악법 통과 1년후 시리즈 1탄 조합원 2009.07.21 3913
70 민주노총 대전본부 기호1번 이대식선본 일곱번째 약속!!! file 이대식선본 2014.11.27 3890
69 원자력(연) 집단해고 불법파견 시간끌기용 file 노동자 2013.07.05 3886
68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 20호] 발전회사는 경영진과 고위직의 밥벌이 도구가 아니다 발전노조 2009.12.10 3868
67 서두수의 학문적 정체성 노동자 2013.05.31 3860
66 [기호1번 정용건/반명자/이재웅] 실력있는 지도부! 준비된 전략!! file 정용건 2014.11.28 3859
65 개념뉴스- MBC 파업 뉴스데스크~! mbc 2010.05.07 3856
64 [민주노총 3기 임원선거]"네, 알겠습니다. 조합원의 목소리 소중히 듣겠습니다!" 이대식선본 2011.10.07 3855
63 노동법특강(복수노조 교섭창구단일화제도 위헌성과 노동기본권) 민주노총 2012.04.17 3846
62 만원의 행복! 퀵서비스노조 2010.08.09 3845
61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19호]다함께 힘찬 투쟁을! 권역별 파업 일정 변경, 16일 2차 전면파업은 예정대로 발전노조 2009.12.07 3839
60 [발전통신 24호] 회사는 '법과 원칙'을 말할 자격이 있는가? 발전노조 2009.12.16 3839
59 민주노동당이 과연 일하는 사람들의 희망인가? 지나가는자 2010.10.11 3838
58 통합진보당 당권파 하는 꼴 노동자 2012.05.14 3834
Board Pagination Prev 1 ...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