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경찰이 88일 만에 굴뚝농성을 철회한 금속노조 쌍용차지부 김정욱 사무국장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한 것으로 확인됐다.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모임은 곧바로 성명을 내고, 구속수사 방침을 철회할 것을 요구했다.

경기 평택경찰서는 13일 김 사무국장에 대해 업무방해 및 주거침입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김 국장은 지난해 12월13일 쌍용차 평택공장 내부에 침입, 60m 높이의 굴뚝에 올라가 88일간 농성하면서 쌍용차의 업무를 방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건강상태 이상으로 농성을 철회한 김 국장을 12일 오후 병원에서 만나 3시간가량 조사했다.

경찰 관계자는 “도주 및 증거인멸 우려보다는 범죄의 중대성을 고려해 구속수사하기로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민변은 곧바로 성명을 내고 경찰의 구속수사 방침을 비판했다.

민변 노동위원회는 “우리 형사소송법은 증거인멸이나 도주 우려가 있을 경우 구속수사할 수 있게 돼 있다”며 “김 국장은 도주 및 증거인멸 우려나 가능성이 전혀 없어 구속수사할 이유가 없다”고 주장했다.

이어 “쌍용차 정리해고 사태는 7년이라는 시간 동안 우리 사회가 해결하지 못하고 있는 아픈 숙제”라며 “2명의 해고자가 한겨울 차디찬 굴뚝에 올랐던 것은 그 숙제를 해결해야 한다는 절박함에서 비롯된 것”이라고 덧붙였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1 생공투 속보 27호 생공투 2008.06.12 18859
90 (펌) [이슈진단-①]과학자들이 짓밟히고 있다 조합원 2008.06.11 14318
89 생공투 속보 26호 file 생공투 2008.06.11 11766
88 생공투 속보 25호 file 생공투 2008.06.10 12482
87 생공투 속보 24호 file 생공투 2008.06.09 12563
86 [동영상] 서민죽이는 물가폭등 민주노총 2008.06.05 8379
85 생공투 속보 23호 file 생공투 2008.06.05 12614
84 생공투 속보 22호 file 생공투 2008.06.05 12420
83 (펌)조장희 "KAIST-생명연 통합, 개혁 아닌 '진화' 중점둬야" 조합원 2008.06.03 13384
82 (펌)생명연-KAIST 통합반대 서명 3300명 넘어서 조합원 2008.06.03 14756
81 생공투 속보 21호 file 생명 2008.06.03 12314
80 생공투 속보 20호 file 생명 2008.06.02 12361
79 [스크랩] 신종 사기 수법과 예방책 조합원 2008.06.02 12315
78 (펌)KAIST 교수협의회 ˝생명硏 통합 공청회로 중지 모아야˝ 관리자 2008.06.02 12956
77 [펌]KAIST 교수협 "생명연 통합, 공청회 거쳐야" 관리자 2008.05.30 13246
76 생공투 속보 19호 file 생명 2008.05.30 12258
75 (펌)KAIST 노조 "대학 정책결정에 직원 참여해야" 관리자 2008.05.29 13425
74 생공투 속보 18호 file 생명 2008.05.29 12218
73 생공투 속보 17호 생명 2008.05.28 14883
72 생공투 속보 16호 file 생명 2008.05.27 12374
Board Pagination Prev 1 ...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