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23076 댓글 0

始發奴無色旗(시발노무색기)


옛날부터 중국 고사에는 삼황오제의 이야기가 전해진다.


그 중 복희씨는 주역의 만들었을 뿐 아니라, 길흉화복을 점치는 법을 만들었다고 전해진다.


이 이야기는 그 복희씨 시대의 이야기이다.


복희씨가 중국을 다스리고 있던 어느 날, 태백산의 한 산마을에 돌림병이 나서 많은 사람이 죽어가고 있다는 전갈을 들었다.


그리하여 복희씨는 그 마을로 향하게 되었는데, 그 마을은 황하의 물이 시작되는 곳이라 하여, 시발(始發) 현(縣)이라 불리고 있었다.


그 마을에 도착한 복희씨는 돌림병을 잠재우기 위해 3일 낮 3일 밤을 기도 하였는데, 3일째 되는 밤 기도 도중 홀연 일진광풍이 불면서 왠 성난 노인이 나타나 나는 태백산의 자연신이다.


이 마을사람들은 몇 년째 곡식을 거두고도 자연에게 제사를 지내지 않으니,


이를 괘씸히 여겨 벌을 주는 것이다. 내 집집마다 피를 보기 전에는 돌아가지 않으리.' 하였다.


복희씨는 자연신이 화가 난 것을 위로하기 위해 방책을 세우고 마을 사람들을 불러모아 말하였다.


'자연신의 해를 피하기 위해선 집집마다 깃발에 동물의 피를 붉게 묻혀 걸어두어야 하오! '


그런데, 그 마을사람 중에 시발(始發)현(縣)의 관노(官奴)금동(金童)이가 밤새도록 고민을 하였다.


복희씨의 말을 들어야하나? 그가 나를 속이지 않을까?


아니다'귀신은 본디 깨끗함을 싫어하니, 나는 피를 묻히지 않고 걸 것이다.'


하여 붉은 피를 묻히지 않은 깃발(無色旗사리마다.일명 :알리빤쥬)를 걸었다.


그날 밤 복희씨가 기도를 하는데, 자연신이 나타나 대뜸 노여워하며 말하길


'이 마을사람들이 모두 정성을 보여 내 물러가려 하였거늘, 언놈 한 놈이 날 놀리려 하니 몹시 불경스럽도다. 내 역병을 물리지 않으리라.' 하였다.


그리하여 다음 날부터 알수 없는 전염병이 더욱 돌아 마을 사람들이 전멸 하였으니


이는 '그 마을(시발)현의 한 노(奴)비가 색깔 없는 깃발을 걸었기(始發奴 無色旗)' 때문이었다.


이 이야기로 인해, 그 이후 혼자 행동하여 다른 사람에게 피해를 입히는 사람이나, 제대로 알지도 못하면서 마구 행동하는 사람을 보면, ' 始發奴(시발노) 無色旗(무색기)'라고 하게 되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7 생공투 속보 30호 file 생공투 2008.06.17 9338
96 (펌) 과기연전노조, '이주호 수석 경질' 촉구 조합원 2008.06.17 11937
95 [펌]만세 한번 부르겠습니다. 조합원 2008.06.16 12386
94 [펌]日 과기정책 대부 "한국 정부, 무덤파고 있다" 나르미 2008.06.16 9593
93 생공투 속보 29호 file 생공투 2008.06.16 9352
92 생공투 속보 28호 file 생공투 2008.06.13 9523
91 생공투 속보 27호 생공투 2008.06.12 12534
90 (펌) [이슈진단-①]과학자들이 짓밟히고 있다 조합원 2008.06.11 9372
89 생공투 속보 26호 file 생공투 2008.06.11 9130
88 생공투 속보 25호 file 생공투 2008.06.10 9450
87 생공투 속보 24호 file 생공투 2008.06.09 9189
86 [동영상] 서민죽이는 물가폭등 민주노총 2008.06.05 8379
85 생공투 속보 23호 file 생공투 2008.06.05 9876
84 생공투 속보 22호 file 생공투 2008.06.05 9438
83 (펌)조장희 "KAIST-생명연 통합, 개혁 아닌 '진화' 중점둬야" 조합원 2008.06.03 10593
82 (펌)생명연-KAIST 통합반대 서명 3300명 넘어서 조합원 2008.06.03 12308
81 생공투 속보 21호 file 생명 2008.06.03 9462
80 생공투 속보 20호 file 생명 2008.06.02 9387
79 [스크랩] 신종 사기 수법과 예방책 조합원 2008.06.02 9519
78 (펌)KAIST 교수협의회 ˝생명硏 통합 공청회로 중지 모아야˝ 관리자 2008.06.02 9673
Board Pagination Prev 1 ...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