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19일 수도권 서울역 3천여명 집결…용산참사, 미디어법, 노동탄압, 아프가니스탄 파병, 4대강 등 현안 해결촉구 


12MIL_9818.jpg 
'MB집권 2년 이젠 OUT!' 19일 '이명박 집권 2년 심판 민중대회'가 열린 서울역 광장에서 시민사회단체 회원들이 'MB OUT' 손팻말을 들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 이명익기자

이명박 집권 2년을 맞아 용산참사, 미디어법, 노동탄압, 아프가니스탄 파병, 4대강 예산안 등 각종 현안들에 대한 규탄의 목소리가 전국에서 울려 퍼졌다. 


‘이명박 심판 민주주의 민중생존권 쟁취 공동투쟁본부’(반MB공투본)는 19일 오후3시 서울역을 비롯해 전국 12곳 광역시도에서 이명박 대통령 당선 2년을 맞아 ‘민주주의 민중생존권 쟁취, 반전평화 실현, 이명박 정권 2년 심판 전국민중대회’를 개최했다.  


이날 3천여명의 참가자들이 운집한 가운데 수도권 민중대회가 열린 서울역 광장에서 임성규 민주노총 위원장은 “지난 16~17일 민주노총 간부와 조합원들 1만 명이 강추위에도 아랑곳없이 함께 모여 총파업을 결의했다”면서 “추위에 떨지 말고 2010년 지자체에서 승리해 이명박 정부를 반드시 심판하자”고 힘주어 말했다.  


김경순 여성농민회 회장도 “나락값 파동에 대북 쌀지원을 간곡하게 요청했지만 정부는 들은 척도 하지 않았다”면서 여성농민회가 앞장서서 이명박 정부에 대해 싸워나가겠다고 결의를 밝혔다.


5MIL_9516.jpg 
'이명박 2년은....' 19일 열린 '이명박 집권 2년 심판 민중대회'에 참가한 민주노총 임성규 위원장이 누리꾼들이 뽑은 이명박 2년은 네모이다에 선정된 구호 앞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이명익기자

김덕영 이라크파병반대 시민단체연석회의 기획팀장은 “이명박 대통령은 ‘국민들이 너무 많은 걱정을 하고 있다’고 하지만 우리나라가 테러대상국에 지정돼 있는 마당에 걱정 안하게 됐냐”면서 “국민들 과반수가 반대하고 있고 국제적 약속을 어긴 파병은 이라크에 대한 ‘재건’이 아니라 ‘부패’에 지원하는 것”이라고 비난했다. 
 


송영주 민주노동당 경기도의원은 “김문수 지사는 ‘학교는 무료급식소가 아니다’라고 비하하고 있지만 어려운 아이들이 소외받거나 상처받지 않게 하는 것이 바로 교육”이라면서 “‘무상급식’은 단지 밥값의 문제가 아니라 노동자, 서민들에게 허리띠를 졸라매라는 차원에서 무상급식 예산은 삭감이 아니라 복원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강기갑 민주노동당 대표는 “4대강 예산과 노동악법 문제로 국회가 또 다시 전쟁터가 돼가고 있다”면서 “야5당이 연대하고 예결위 농성을 벌이고 있는 상황에서 원외에 있는 국민들이 힘을 불어넣어줘야 꼭두각시 한나라당의 독주를 막아낼 수 있다”고 호소했다.  


노회찬 진보신당 대표는 “잃어버린 10년을 외치며 집권한 이명박 정부는 2년 만에 20년을 후퇴시켰고 경제를 살리겠다고 했지만 부자경제만 살렸을 뿐 국민들에게 눈물과 한숨만 줬다”면서 “2012년까지 기다리기에는 너무 멀기 때문에 2010년 지방선거에서 반드시 인물들을 교체해내자”고 말했다. 

9MIL_0193.jpg 
'MB 쑥,마늘 먹으면 인간될까?'  '이명박 집권 2년 심판 민중대회'의 마지막 상징의식으로 참가자들이 이명박 대통령에게 쑥과 마늘을 먹이며 국민들의 위한 사람으로 태어날 것을 요구하는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이명익기자

15MIL_9696.jpg 
'명박 2년은 춥다' 이명박 집권 2년에 대한 평가를 적은 손팻말을 든 민중대회 참가자들.이명익기자

14MIL_9765.jpg 
'서민은 독박이다' 이명박 집권 2년에 대한 평가를 적은 손팻말을 든 민중대회
참가자들.이명익기자

7MIL_9467.jpg 
'1년의 겨울을 기다렸는데...' 용산참사가 일어난지 1월20일이면 1년이다. 이제
겨우 한달 남짓 밖에 남지않은 시간, 유가족들이 더 이상 고개 숙이지 않게 다시 힘을
모을 때다. 이명익기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7 박지연 씨 죽음 "삼성이 죽이고 정부가 방조했다" file 조합원 2010.04.05 6123
116 2009 설명절 진보적 장애인운동조직 운영기금 마련 장애인문화공간 2009.01.08 6121
115 국가인권위등재기사...정년차별관련 관리자 2009.06.02 6119
114 커튼뒤의사람들(동영상, 꼭보셔야 합니다! 47분!) 조합원 2008.11.12 6109
113 [전단] 5.12 대국민 선전물(근심위 폭력 날치기 규탄 관련) file 민주노총 2010.06.15 6106
112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 16호]영흥화력 인권탄압 막기 위해 ‘국회, 법률, 인권’단체가 나섰다!! 발전노조 2009.11.27 6106
111 (펌)대전지법, 2009년 철도파업 무죄 선고 file 노동자 2011.01.31 6105
110 직원 직급단일화에 대한 노동조합의 생각은? 조합원 2010.02.23 6099
109 (펌)다른 사람한테 파일 받을 때 바이러스 걸리지 않는 아주 쉽고 간단한 방법 조합원 2009.07.09 6099
108 [전단] 최저임금 월드컵 16강(경총 최저임금 동결요구 비판) file 민주노총 2010.06.15 6098
107 환관들 노동자 2013.01.06 6097
106 이근행 본부장 "MBC를 지켜 주십시오" file mbc 2010.04.27 6097
105 못살겠다 대한민국~~~ motoh 2009.04.03 6092
104 [펌]KT노조 선거에 이런일이... 조합원 2008.12.09 6084
103 (펌)철도 파업으로 서울대 불합격 기사 조작의 전말 file 조합원 2010.04.02 6081
102 [전국노동자대회]WAR 1% VS 99% 조합원 2008.10.24 6081
101 생매장 돼지들의 절규 나돼지 2011.02.23 6079
100 [민주노총 대전본부 3기 임원선거] 임원선거운동을 마치며... 이대식선본 2011.10.16 6078
99 (펌)최저임금에 대한 짧은 보고서(동영상) 노동자 2011.06.01 6077
98 사이버 불리(Cyberbully)에 대한 짧은 생각 위원장 2012.01.12 6073
Board Pagination Prev 1 ...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