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18일 민주노총 방문 임성규 위원장과 환담…22일 국회 6자회담 가동, “유예된 법 그대로 시행 막을 것” 


8MIL_8780.jpg 
'복수노조-전임자 문제 올바른 길로 안내 하겠다' 18일 오후 복수노조-전임자 임금 문제를 논의하기 위해 서울 영등포 민주노총을 찾은 추미애 환경노동위원장을 임성규 위원장이 회의장소로 안내 하고 있다. 이명익기자

추미애 국회 환경노동위원장이 복수노조, 전임자 문제 등 노동관계법 개정 논의를 위해 18일 오후2시 영등포 민주노총을 방문한 자리에서 “1월 1일 이후는 없다”면서 12월 31일 이전까지 어떤 형태로든 결론을 내겠다고 밝혔다. 
 


민주노총 임성규 위원장과 마주한 추미애 위원장은 “12월 31일까지 잘 처리해서 현행법이 그대로 적용되는 것은 막아야 한다”면서 “이도 저도 안 돼 유예된 법 그대로 시행하면 된다는 경영계와 노동계의 극단 논리는 피해야 한다”고 강하게 내비쳤다.  


또 “직권상정도 안 되지만 그대로 법 시행도 안 된다”면서 “이 일을 제대로 풀지 못하면 국민으로부터 불신을 받게 될 것이기 때문에 정치집단에게 결단을 촉구하고 객관적 평가가 내려진 ‘원칙’에 호소해 단일된 안을 마련하는 데 민주노총이 협조해 달라”고 당부했다.  


특히 추미애 위원장은 ‘대결단’에 대한 언급을 거듭 강조했다. 추 위원장은 “13년 동안 끌어온 문제를 13일 동안 해결한다는 것은 어려운 일”이라면서 “지금 상황에서 제 아무리 제갈량이 온다 해도 안 되는 문제일 것이기 때문에 대결단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말했다.  


또 추 위원장은 “경총, 대한상공회의소, 한국노총을 이미 방문해 ‘이해관계에만 얽매여 갈 수는 없지 않느냐’는 뜻을 전했다”면서 “그래도 이해관계가 중요하다고 한다면 헌법 아래에서 실천하는 법 기관인 국회인 만큼 원칙대로 조정, 반영하는 것이 불가피하다는 점을 피력했다”고 전했다.  


또한 추 위원장은 “타협을 통해서 해결하는 게 금상첨화이지만 지금 상황이 순탄해보이지 않는다”면서 “갈등과 이해관계가 크고 법과 현실의 격차가 큰 주제일수록 민의의 전당인 국회의 역할은 중요하고, 노동위원장인 만큼 ‘경제=경영자의 몫, 노동자=부담’이라는 사회 인식을 새로운 제도설계를 통해 바로잡을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다.  


한편 22일부터 국회 내 6자협의체(여야 간사+경총+대한상의+한국노총+민주노총)가 가동될 예정이다. 여야 간사가 합의해 마련된 것으로 전해진 이번 6자회담에는 노동부장관과 국회 환경노동위원장이 참가하지 않을 것으로 알려져 ‘허심탄회’한 논의가 이루어질지 관심을 모으고 있다.  


7MIL_8794.jpg 
'환담 나누는 임성규,추미애 위원장' 18일 오후 복수노조-전임자 임금 문제를 논의하기 위해 서울 영등포 민주노총을 찾은 추미애 환경노동위원장과 임성규 위원장이 환담을 나누고  있다. 이명익기자

강상철 기자/노동과세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1 광주과기원에는 남남표가 있나보구나. 노동자 2012.01.02 12617
150 (기사 스크랩) 현대차 노사 "공장혁신팀 해체" 합의 노동자 2012.01.12 12603
149 사이버 불리(Cyberbully)에 대한 짧은 생각 위원장 2012.01.12 9360
148 (스크랩)두레박, 송경동, 그리고 희망 희망버스 2012.01.12 13168
147 가짜뉴스는 가라! 진실한 뉴스를 위한 뉴스타파! 뉴스타파 2012.01.20 13527
146 울산 전현직 노조간부 및 조합원 500인 통합진보당 지지 선언(민중의소리-펌) 노동자선언 2012.01.30 11763
145 울산노동계 "민주노총, 통합진보당 지지해야" 78.3% 찬성(민중의소리-펌) 노동자만세 2012.01.30 8867
144 뉴스타파 2회 방영분 뉴스타파 2012.02.06 11682
143 대전본부통신 제1호 file 관리자 2012.02.08 9931
142 (기사스크랩) ‘청년유니온’ 노조 설립 길 열렸다 노동자 2012.02.09 13182
141 [MBC파업]제대로뉴스데스크1회 공정언론 2012.02.09 11411
140 뉴스타파 3회 방송분 뉴스타파 2012.02.13 11854
139 김춘호 신임이사 사퇴 주장에 동의한다. 동의 2012.02.15 9032
138 게시판의 성격과 맞지 않더라도 양해를 구합니다. 꼭 읽어보시기 바랍니다. 구도중생 2012.02.19 13592
137 (기사스크랩)1848일 만에 날아든 희망…대법원 “콜트·콜텍 정리해고 부당” 노동자 2012.02.23 12202
136 (기사스크랩) 대법원, "사내하청 2년이상 일하면 정규직"...업계 비상 노동자 2012.02.23 13461
135 (정보) "유류세 대폭인하"를 위한 백만인 사이버서명운동 노동자 2012.03.09 13538
134 (정보) 유튜브에서 뉴스타파를 시청하자 노동자 2012.03.19 10552
133 [펌]새롭게 바뀌는 주차 가능 지역 노동자 2012.03.20 10873
132 노동법특강(복수노조 교섭창구단일화제도 위헌성과 노동기본권) 민주노총 2012.04.17 8780
Board Pagination Prev 1 ...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