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8059 댓글 0

저녁을 먹고 나면 허물없이 찾아가


차 한 잔을 마시고 싶다고


말할 수 있는 친구가 있었으면 좋겠다.



입은 옷을 갈아 입지 않고 김치냄새가 좀나더라도


흉보지 않을 친구가


우리 집 가까이에 있었으면 좋겠다.



비오는 오후나 눈 내리는 밤에


고무신을 끌고 찾아가도 좋을 친구.



밤늦도록 공허한 마음도 마음 놓고 불 수 있고,


악의 없이 남의 이야기를 주고받고 나서도 말이


날까 걱정되지 않는 친구가...



사람이 자기 아내나 남편,


제 형제나 제자식하고만 사랑을 나눈다면,


어찌 행복해질 수 있으랴..



영원히 없을수록 영원을 꿈꾸도록 서로 돕는


진실한 친구가필요하리라.

(유안진의 "지란지교를 꿈꾸며" 중에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77 (스크랩) 법원 "학습지 교사는 노동조합법상 근로자" 노동자 2012.11.01 10719
176 (펌) 한나라당의 직무유기, 계급투표로 응징하겠다 노동자 2011.04.14 10734
175 (펌) 최저임금 다큐(재미있네요) 최저임금 2011.04.12 10743
174 현대차, 정규직 노조위원장이 노동운동가 폭행 비정규직의 슬픔을 아는자 2010.11.29 10750
173 마야달력과 통일사건 민은 2011.12.24 10775
172 다시! 노동자가 정치의 주역으로! 노동자 2011.07.15 10785
171 민주노총 대전본부 기호1번 이대식선본 네번째 약속!!! file 이대식선본 2014.11.20 10794
170 시대 단상 민성 2011.02.18 10825
169 광주과기원에는 남남표가 있나보구나. 노동자 2012.01.02 10826
168 뉴스타파 3회 방송분 뉴스타파 2012.02.13 10837
167 생명 투쟁속보 제2호 생명 2008.04.29 10864
166 (펌)민주노조 사업장에서 조,중,동을 몰아내자!! 조합원 2009.10.21 10871
165 [펌]새롭게 바뀌는 주차 가능 지역 노동자 2012.03.20 10873
164 (기사 스크랩) 노조원 50명 미만 사업장도 전임자 근무 가능 노동자 2013.06.14 10902
163 (스크랩) 법원, 삼성 '가짜' 집회에 제동 노동자 2012.07.23 10915
162 민주노총 대전본부 기호1번 이대식선본 출정식 file 이대식 2014.11.11 10916
161 (스크랩) 어떤 임시직 노동자 2012.11.02 10919
160 (펌)노동인권교육 환영한다. 늦은 만큼 시급히 확대해야 노동자 2011.01.05 10930
159 위기에 빠진 버스조직에 대한 공공운수노조의 안일한 인식을 통탄할 따름이다! 버스조합원 2014.02.19 10990
158 투쟁하는 노동자들과 <맑시즘2014>에서 함께 토론해요! 맑시즘 2014.08.03 11021
Board Pagination Prev 1 ...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