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2008.04.30 00:00

생명 투쟁속보 제3호

조회 수 12951 댓글 0
*원칙없고 비전없는 통합반대 투쟁속보 제3호

[기고]어느 책임연구원의 탄식 - 줄기세포연구단 김재화 조합원(첨부)


▣ 공공연구노조, 우리 연구원에서 기자회견

어제(4/29) 오전 11시 30분, 공공연구노조는 우리 연구원 본관 앞에서 정원호 비상대책위원장을 비롯한 간부 30여명과 우리 지부 조합원 3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공공연구기관 위상 재정립과 공공성 강화를 위한 기자회견>을 열었습니다.
대전지역 대부분의 방송․언론사 기자들이 참가하여 열띤 분위기 속에 진행된 기자회견에서 공공연구노조는 ▷일방적인 공공연구기관 구조조정 철회, ▷졸속적인 출연(연)-대학 연계방안 철회, ▷명분없는 기관장 사퇴압력 중단을 요구했습니다.
우리 지부는 별도로 배포한 취재요청서를 통해 카이스트와의 통합반대 투쟁상황을 알리고 적극적인 보도를 요청했습니다. (☞ 관련기사는 확인하는 대로 홈페이지 노동조합 게시판에 올릴 예정)

▣ 서남표 총장께 드리는 공개질의서 전달

어제(4/29) 오후 2시에 이종우 비대위원장, 이성우‧오현우 비대위원, 정선경 사무차장이 카이스트 총장실을 방문하여 공개질의서를 전달했습니다. 서남표 총장은 외국 출장이고, 장순흥 부총장은 서울 출장이라서, 공개질의서는 총장 비서실장이 접수하였습니다.
노동조합은 서남표 총장이 다시 출근하게 되는 5월 7일을 전후하여 면담을 갖고 공식적인 입장을 제출해 달라고 요청하였습니다.

▣ 출근투쟁 4일째 풍경

이종우, 오현우, 박두상, 이강현, 양현진, 김창진, 안철용, 정선경, 이성우, 나명훈, 이경진(본부), 김종유(본부), 이경춘(해양대덕분회)... 오늘 아침 출근투쟁에 함께 한 동지들입니다. 아침 햇발이 눈부신 탓에 차를 타고 출근하는 조합원/직원들의 얼굴을 일일이 알아보지는 못하지만, 눈빛과 손짓으로 격려하며 지나간 분들에게 감사하다는 말씀을 전합니다.

▣ 전 직원 서명운동 오늘까지 마감 예정

지난 25일부터 시작한 통합반대 전직원 서명운동에 많은 직원들이 적극적으로 호응하여 29일 현재 335명이 참가했습니다. 서명운동은 오늘까지 마감하여 대내외적으로 우리 직원들의 통합반대의지를 전달하는데 활용할 것입니다. 아직 참가하지 못한 분은 오늘 점심시간에 식당 입구에 마련된 서명대로 와 주시기 바랍니다.

▣ 투쟁일정

<4월 30일 수요일>
- 출근투쟁 : 08:15-, 정문과 후문 3거리
- 비대위원․대의원 연석회의 : 11:00, 지부 사무실
- 점심시간 선전전 : 11;30-, 연구원 식당 앞

<5월 1일 목요일>- 노동절 휴무
- 지역별로 민주노총과 공공운수연맹 집회 참가

<5월 2일 목요일>
- 출근투쟁 : 08:15-, 정문과 후문 3거리
- 부서별 체육행사로 인해 점심선전전은 없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77 "노동 운동가 출신 회장, 외국계 먹튀보다 더했다" 노동자 2013.04.23 12238
176 하향평가표 문제 있는 듯.... 조합원 2010.01.14 12266
175 (스크랩) 콜트·콜텍·쌍용차·용산…누가 우리의 하나됨을 가로막는가 노동자 2012.07.24 12298
174 (펌)생명연-KAIST 통합반대 서명 3300명 넘어서 조합원 2008.06.03 12310
173 (유튜브) 부부간 운전연수 이렇게 하면 노동자 2012.06.14 12337
172 (스크랩) MB의 대표 서민들, 5 년 지난 지금 그들의 삶은… 노동자 2012.11.02 12342
171 (펌)노동인권교육 환영한다. 늦은 만큼 시급히 확대해야 노동자 2011.01.05 12359
170 [펌]만세 한번 부르겠습니다. 조합원 2008.06.16 12389
169 광주과기원에는 남남표가 있나보구나. 노동자 2012.01.02 12421
168 (기사 스크랩) 현대차 노사 "공장혁신팀 해체" 합의 노동자 2012.01.12 12446
167 생공투 속보 27호 생공투 2008.06.12 12541
166 (스크랩) 법원, 삼성 '가짜' 집회에 제동 노동자 2012.07.23 12548
165 (기사 스크랩) 노조원 50명 미만 사업장도 전임자 근무 가능 노동자 2013.06.14 12571
164 히말라야 체험과 자원 봉사, 로체 청소년원정대 [무료지원] 로체원정대 2009.07.09 12583
163 (기사스크랩) ‘청년유니온’ 노조 설립 길 열렸다 노동자 2012.02.09 12623
162 (스크랩) 쌍용자동차 국회 대정부질의 영상 노동자 2012.09.10 12660
161 [민주노총위원장담화문]새로운 희망과 역사를 만드는 전국노동자대회 조합원 2008.11.03 12664
160 공무원노조 대통합 본격 착수 조합원 2009.08.28 12666
159 노동귀족과 노동노예 비정규직의 슬픔을 아는자 2010.11.22 12716
158 경찰, 굴뚝농성 중단 김정욱 구속영장…민변 반박성명 관리자 2015.03.13 12749
Board Pagination Prev 1 ...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