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서울신문]정당한 쟁의행위는 형법상 업무방해죄로 처벌해서는 안 된다는 헌법재판소 결정이 나왔다. 단체행동권의 핵심인 쟁의행위는 당연히 고용주의 업무에 지장을 초래하는 것을 전제로 하고 있기 때문이라는 게 취지다.

헌법재판소는 29일 ㈜이랜드 비정규직 해고사태와 관련된 집회에 참여했다가 업무방해 혐의로 기소된 인권단체 회원 강모씨가 "위력으로써 사람의 업무를 방해한 자를 형사처벌하도록 규정한 형법 314조 1항은 단체행동권 등을 침해한다."며 낸 헌법소원에 대해 재판관 전원 일치 의견으로 합헌 결정을 선고하면서 이같이 밝혔다. 이 조항은 "위력으로써 사람의 업무를 방해한 자는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15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한다."고 규정돼 있다.

재판부는 "해당 법률조항은 모든 쟁의행위에 적용되는 것이 아니라, 헌법이 보장하는 단체행동권의 내재적 한계를 넘어 정당성이 없다고 판단되는 쟁의행위에만 적용된다."며 "헌법상 단체행동권을 침해한다고 볼 수 없다."고 판시했다.

특히 "헌법은 단체행동권을 기본권으로 보고 어떠한 유보 조항도 두고 있지 않다."면서 "쟁의행위는 단체행동권의 핵심일 뿐만 아니라 고용주의 업무에 지장을 초래하는 것을 전제로 하는 것이어서 원칙적으로 불법으로 볼 수 없다."며 "정당한 쟁의행위를 처벌해선 안 된다."고 강조했다.

이어 "구체적 사안에서 쟁의행위가 목적·방법·절차상의 내재적 한계를 넘어 형법상 업무방해죄로 처벌될 수 있는지는 법원이 종합적으로 고려해 판단해야 하지만, 헌법에 의해 보장되는 근로자의 단체행동권의 보호영역을 지나치게 축소시켜서는 안 된다."고 덧붙였다.

합헌결정 이유에 대해서는 "'위력'이란 사람의 의사의 자유를 제압, 혼란케 할 만한 일체의 세력을 뜻하고, '업무'란 사람이 그 사회적 지위에 있어 계속적으로 종사하는 사무를 의미한다."며 "죄형법정주의의 명확성 원칙에 위반된다고 할 수 없다."고 판결했다.

이와 관련, 전경련의 한 관계자는 "당연한 결정"이라면서 "노조의 면책사항은 노조의 정당한 활동에 한정되는 것이고, 불법적인 행위까지 보장하는 것은 아니다."고 환영했다.

대검찰청 관계자는 "파업 장기화 등으로 사업주가 고발해 오면 정당한 쟁위행위인지 아닌지는 조사해 봐야 알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강씨는 2007년 7월 홈에버 월드컵점 앞에서 이랜드 비정규직 해고 관련 시위를 벌이다 벌금형에 약식 기소됐지만 정식 재판에서도 양형이 바뀌지 않자 헌법소원을 냈다.

김지훈기자 kjh@seoul.co.kr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77 이쁜놈 미운놈 양다리 2009.08.27 8560
176 대다수 국민 공기업 선진화 “싫다 조합원 2008.09.30 8560
175 [성명서]김영천 감사의 『부당노동행위』를 규탄한다! 관리자 2014.08.19 8547
174 (펌)만평 조합원 2008.10.10 8543
173 (민주노총) 총력투쟁본부 소식지(10호) file 조합원 2009.12.24 8542
172 꼼꼼이(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05.15 8542
171 (펌)철도 파업으로 서울대 불합격 기사 조작의 전말 file 조합원 2010.04.02 8534
170 인세티브(4%)는 언제 지급하나요? 아니면 지급했나요?(냉무) 조합원 2008.12.25 8533
169 생공투 속보 32호 file 생공투 2008.06.19 8529
168 (펌) [KISTI지부] 국가인권위원회의 KISTI 정년차별 시정 결정을 환영하며 노동자 2010.08.31 8528
167 (펌) 검찰 스폰서 관련 인터뷰 동영상 정의 2010.04.22 8528
166 생공투 속보 94호 file 생공투 2008.10.16 8524
165 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 김준규 2008.12.08 8523
164 기호1 연맹혁신_이혜선/전승욱/임헌용 선본 공약 기호1이혜선선본 2009.04.10 8522
163 생공투 속보 52호 file 생공투 2008.07.18 8520
162 생공투 속보 80호 file 생공투 2008.08.27 8514
161 [펌]<교과부, KAIST-생명연 통합구상 `윤곽'> 조합원 2008.05.27 8515
160 직장내 성희롱 뿐 아니라, 직장내 폭력도 근절 해 주십시오. 지나가는자 2010.08.23 8503
159 (펌)한국노총, '공공기관 선진화’ 관련 한나라당 합의문 조인 조합원 2009.08.17 8493
158 노동자 정치학교 학생 모집 해방연대(준) 2010.02.03 8487
Board Pagination Prev 1 ...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