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KAIST 청소노동자 노예적 노사관계 강요하는 에스티엘(주) 규탄





1월 22일
대한민국 최고의 과학자들을 양성하는 KAIST행정동에서 청소노동자들이 기자회견을 진행했습니다.
공공운수노조 대전지역 일반지부 KAIST 청소노동자들이 (주)STL의 전근대적인 행태에 분노하고 있습니다.
노예계약서나 다름없는 서약서를 제출하게 하고, 신원보증을 요구하며, 해고 협박을 하고 있습니다.
더구나 수십년간 운행하던 통근차량을 일방적으로 폐지했습니다. 노동자의 복지를 당사자들과 아무런 대화없이
사측의 일방에 의해 결정해버리는 전근대적인 행태를 규탄하는 기자회견이었습니다.


직원으로 추정되는 사람들이 곳곳에서 사진을 찍어대고, 둔산경찰서 정보과 소속 경관이 카이스트 직원에게
기자회견 사진을 찍어오라고 하는 등 웃지 못할 일들이 진행됐습니다. 용역회사의 행태나 경찰의 행태나 참으로 우스운 일이
벌어집니다. 이것이 대한민국 최고의 과학자를 양성하는 교육기관에서 벌어지는 일입니다.


교육기관에서 아무리 용역회사를 통해 계약을 했다고 하더라도 노동자를, 한 사람의 인격체를 갈아끼울 수 있는 부품으로
생각한다는 것은 있을 수 없습니다. '회사의 명령에 절대 불평없이 순종하겠다', '회사에서 불필요할 시는 즉시 퇴직하겠다' 등
상식적으로 이해할 수 없는 문구들이 가득합니다. 오늘 청소노동자를 대하는 경찰과 교육기관 관계자들의 행태는 실로 놀랍기 그지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7 (스크랩) 민주노총·한국노총, 환노위 노조법 상정논의 촉구 노동자 2011.06.23 11994
196 (포스터) 이명박정권 심판 범국민대회 file 노동자 2011.06.24 6353
195 (스크랩) 법원 "단협 무시한 정부 가족수당 강제 환수 부당 노동자 2011.07.12 10481
194 (스크랩) 대법원, 금호타이어도 불법파견 판결...“직접고용 하라 노동자 2011.07.12 10736
193 (스크랩) 삼성직원 복수노조후 첫 노조 설립 노동자 2011.07.13 8780
192 (스크랩)한진중 김주익, 곽재규...그리고 2011년 노동자 2011.07.15 10523
191 (스크랩)김진숙이 이깁니다, 희망이 이깁니다 노동자 2011.07.15 10901
190 다시! 노동자가 정치의 주역으로! 노동자 2011.07.15 9462
189 (스크랩) 한진중, 이번에도 노동자들의 목숨이 필요한가? 노동자 2011.07.18 10480
188 우리함께 부산으로 모입시다 file 3차희망버스 2011.07.21 6397
187 (스크랩)희망버스는 투쟁하는 가족들의 잔칫날입니다 3차희망버스 2011.07.26 11095
186 (참세상) 전북경찰, 참소리 기자 미행하고 폭력행사 노동자 2011.07.28 10647
185 (펌) 노동, 우리가 알아야할 것( 하종강 노동과 꿈 대표의 동영상 강연) 노동자 2011.08.03 10820
184 (스크랩) “아버지를 죽여 놓고 나까지 정리해고 한 한진중공업” 노동자 2011.08.05 9735
183 카이스트 직원, "자살한 카이스트 학생들 우둔하다" 노동자 2011.08.10 8933
182 (스크랩)르노삼성차 노조, 금속노조 가입 노동자 2011.08.22 11460
181 (스크랩) 쌍용차, 재판부 노동자 2011.08.25 11319
180 [동영상] 폭력의 자유방임 민중 2011.08.25 11193
179 (근조)이소선 어머니 3일 오전 한일병원서 별세 노동자 2011.09.05 10805
178 안녕하세요 김경란 2011.09.20 6354
Board Pagination Prev 1 ...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