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7209 댓글 0
2월 20일 발행된 들꽃소식지 85호 기사중 "2008학년도 전기 학위수여식" 행사요원 차출 너무 지나치다는 내용에 대한 의견을 제시하고자 한다.

작년부터 학위수여식을 전기, 후기 2회 실시하던 것을 1회 실시로 변경되었으며, 매 학위수여식에 직원 50명 학생 50명의 지원을 받아 행사를 치렀다.
예년에 비해 행사규모가 커진면도 있지만 이번 행사에도 50여명의 직원 지원을 받으려고 선발했다. 물론 학생지원도 50명 받기로 했다.
그러나 직원 50명을 선발했으나 개인적인 사유를 들어 거절하고 단지 6명만이 남은 상황에서 행사를 치러야 하는 입장에서 매우 난감했다.
매주 월요일 개최되는 준비회의에서 외부인력 활용 방안과 내부인력 지원에 대한 서로다른 의견이 있었으나, 담당자로서 외부인력을 활용 할 경우 학교에 대한 이해부분이 적어 많은 교육을 해야 하는 부담이 있었기에 내부인력 지원을 요청했다.

물론 노동조합에서 보면 과다인력 차출에 대해 의견을 제시할 수 있다. 그렇다면 인력차출이 되는 행사가  학교에서 학위수여식 하나 뿐이 아닐 것이다. 입시에도 많은 인력이 지원되는데 비롯 학위수여식만 거론하는 것은 문제다.

이에 대해 학위수여식에 대한 일부 몇명의 편향된 의견이 소식지에 실린 것 아닌가 하는 의심을 갖게 된다. 아니라면 사전에 이에 사실 확인을 담당자에게 문의정도는 가능했을 것이고 최소한의 성의라고 본다. 노동조합 소식지가 기존 언론의 행태를 답습하는 모습에 걱정이 된다. 

학교에서 입시와 졸업식을 하지 않을 수 없다. 그렇다면 문제를 제기한데 대한 대안을 제시히지 하는 것이 순리라 생각한다. 

졸업식 행사담당자/조합원 박 봉 섭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7 민주노총, 국정감사에 노조법 전면재개정 촉구 노동자 2010.10.04 8784
196 SK 최태원 회장 사촌동생 노동자 폭행후 2천만원 건네 비정규직의 슬픔을 아는자 2010.11.29 8788
195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3호] 간부파업 현장에서 사수! 발전노조 2009.11.04 8807
194 꼼꼼이 26호(공공운수연맬 발행) 조합원 2009.11.24 8825
193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6호]다양한 현장파업 투쟁 전술을 구사!! 발전노조 2009.11.11 8828
192 (스크랩) 삼성직원 복수노조후 첫 노조 설립 노동자 2011.07.13 8828
191 노조가입시 주민등록번호 중복체크는 어떻게 하나요? 희망자 2009.10.30 8844
190 전관예우의 심리 지나가는자 2011.01.13 8867
189 KAIST 청소노동자 노예적 노사관계 강요하는 에스티엘(주) 규탄 노동자 2013.03.22 8887
188 (기사스크랩) 조현오 "쌍용차 진압 작전, 대통령 승인" 노동자 2012.04.20 8893
187 [과학 강좌] 켈러, 하딩, 해러웨이의 시선으로 과학기술과 젠더 들여다보기 강좌를 소개합니다. 다중지성의 정원 2010.03.29 8899
186 (스크랩) 양대노총 "3대 반노동정책 철폐" 요구 노동자 2011.06.09 8927
185 (기사스크랩)집회방해 경찰 체포시도 권영국 변호사 구속영장 기각 노동자 2013.07.29 8959
184 카이스트 직원, "자살한 카이스트 학생들 우둔하다" 노동자 2011.08.10 8967
183 (기사 스크랩) 노조원 50명 미만 사업장도 전임자 근무 가능 노동자 2013.06.14 9008
182 생명 투쟁속보 제1호 file 생명 2008.04.29 9031
181 마야달력과 통일사건 민은 2011.12.24 9092
180 [승리하는 민주노총] 영상홍보 3호 : 민주노총 변화의 시작, 2mb몰락의 신호탄 기호1 김영훈 강승철 2010.01.22 9121
179 뉴스타파 2회 방영분 뉴스타파 2012.02.06 9122
178 신묘년을 맞이하며 현은 2011.01.08 9133
Board Pagination Prev 1 ...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