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7791 댓글 0
http://news.naver.com/main/vod/vod.nhn?oid=214&aid=0000168022




기가 막힌다.



민노당 시의원은 비정규직 직원을 폭행하고, 현대차 정규직 노조위원장은 자기 회사 비정규직 노동자 파업을 도와주러 온 노동운동가를 폭행하고, KAIST 노동조합 간부는 학생인줄 알았다며 학내 구성원을 폭행을 하고....


노동계에도 솔찍히 쓰레기들이 있다. 인정할건 인정하자. 사람 사는 곳인데 왜 인간 말종들이 없겠나. 우리도 쓰레기 분리수거 및 소각을 하지 않으면 안된다. 썩은 사과는 근처에 있는 다른 사과들마저도 썩게 만든다. 개인의 영달을 위해 노동자들의 권익을 침해하고 안위에 위해가 되는 저런 썩은 사과들은 자진해서 물러나던지, 숙청해야 하지 않을까. 그러지 않으면 우리가 정말로 필요할 때에 과연 누가 도와주러 올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7 생공투 속보 37호 file 생공투 2008.06.27 8320
196 생공투 속보 38호 file 생공투 2008.06.27 8184
195 생공투 속보 39호 file 생공투 2008.06.30 8713
194 생공투 속보 40호 file 생공투 2008.07.01 8418
193 생공투 속보 41호 file 생공투 2008.07.02 8376
192 생공투 속보 42호 file 생공투 2008.07.03 8123
191 생공투 속보 43호 file 생공투 2008.07.04 8409
190 생공투 속보 44호 file 생공투 2008.07.07 8492
189 생공투 속보 45호 file 생공투 2008.07.08 8382
188 생공투 속보 46호 file 생공투 2008.07.09 8274
187 생공투 속보 47호 file 생공투 2008.07.10 8362
186 생공투 속보 48호 file 생공투 2008.07.11 8104
185 생공투 속보 49호 file 생공투 2008.07.14 8408
184 생공투 속보 50호 file 생공투 2008.07.15 8228
183 생공투 속보 51호 file 생공투 2008.07.16 8178
182 생공투 속보 52호 file 생공투 2008.07.18 8051
181 생공투 속보 53호 file 생공투 2008.07.18 8206
180 생공투 속보 54호 file 생공투 2008.07.21 8187
179 생공투 속보 55호 file 생공투 2008.07.22 7949
178 생공투 속보 56호 생공투 2008.07.23 8362
Board Pagination Prev 1 ...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