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7499 댓글 0










공공연맹
공공운수연맹


이명박 정부의 공기업 선진화 정책 전반적인 평가도 부정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국민 10명 중 6명은 공기업 선진화 정책에 대해 ‘요금인상과 공공서비스 축소 등이 우려되므로 반대한다’고 답했다. 반대 의견이 59.5%에 달한 것이다. 이는 ‘공기업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찬성한다는 의견인 36.8%보다 월등히 높았다.

특히 경제적 여력이 있는 월평균 가계소득 301만원 이상인 층보다 300만원 이하에서 민영화에 따른 우려감이 높게 나타났다.

또한 84.4%는 전기, 가스 수도, 철도 지하철, 공항 등의 기간산업이 민영화가 될 경우 지금보다 요금이 오를 것이라고 봤다.

반면에 지금보다 요금이 내려갈 것이라고 답한 의견은 3.9%, 지금과 비슷할 것이라고 답한 의견은 10.4%에 그쳤다.

이를 볼 때 국민 대다수는 정부의 민영화시 경영합리화로 이용요금이 더 낮아질 것이라는 주장은 설득력이 약한 것으로 드러났다.

국민들은 또 공기업 개혁방향에 대해 대부분 ‘시민과 노조참여 등 공공성을 늘리는 방향’으로 가야한다는 의견이(66.4%) ‘민영화 부문 확대 등 시장논리를 강조하는 방향’으로 가야한다고 답한 26.7%보다 매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정권 교체 이후 대통령 측근들의 공기업 사장으로 대거 임명되는 낙하산 인사에 대해서도 부정적으로 나타났다.

‘전문성에 대한 고려가 없고 무원칙한 보은 인사로 문제가 있다’는 의견이 무려 84%로 ‘정권교체에 따른 자연스러운 현상이므로 문제가 없다’는 의견인 12.1%보다 무려 7배나 많았다.

이번 여론조사 결과는 민주노총 공공운수연맹의 의뢰로 지난 9월 23일~24일 한국사회이론연구소의 주관으로 이뤄졌으며 전국 19세이상 성인남녀 700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표본 오차는 ±3.7% (95%신뢰수준)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7 대법원, "사내하청 근로자 '정직원' 지위 첫 인정" 조합원 2008.07.11 7445
196 [성명서] 부도덕하고 파렴치한 기관운영 일삼은 권명상소장은 사퇴하라 공공연구노조 2010.04.05 7444
195 정보공유 알리미 2010.10.29 7441
194 (펌) [KISTI지부] 국가인권위원회의 KISTI 정년차별 시정 결정을 환영하며 노동자 2010.08.31 7438
193 꼼꼼이(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06.05 7438
192 생공투 속보 32호 file 생공투 2008.06.19 7437
191 [민주노총 대전본부 이대식선본]2만개의 장점을 가진 민주노총 대전본부 file 이대식선본 2014.12.02 7435
190 우리함께 부산으로 모입시다 file 3차희망버스 2011.07.21 7431
189 생공투 속보 59호 file 생공투 2008.07.28 7431
188 꼼꼼이 25호(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09.22 7430
187 [펌]정몽구 회장, 900억은 직원 250명 20년치 월급이요! 조합원 2009.02.24 7427
186 생공투 속보 94호 file 생공투 2008.10.16 7421
185 안녕하세요 김경란 2011.09.20 7414
184 직장내 성희롱 뿐 아니라, 직장내 폭력도 근절 해 주십시오. 지나가는자 2010.08.23 7410
183 직원 직급단일화에 대한 노동조합의 생각은? 조합원 2010.02.23 7405
182 생공투 속보 54호 file 생공투 2008.07.21 7404
181 생공투 속보 74호 file 생공투 2008.08.19 7401
180 생공투 속보 71호 file 생공투 2008.08.13 7399
179 노동계의 썩은 사과들 노동자 2011.02.02 7397
178 <긴급성명>민주노총 서울본부 서울일반노조는 보건복지정보개발원 분회 해산명령을 즉각 철회하라! 보건복지정보개발원공대위 2014.12.06 7387
Board Pagination Prev 1 ...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