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오늘 학교 행정동 앞에 설치하신 플랭카드를 보았습니다. 특히 직장내 성희롱 근절. 좋은 말입니다. 당연히 그리 되어야 할 것들을 그리 하지 못하는 것은 우리 모두의 허물입니다.

그런네, 공식 행사에서 직장 내에서 교수를 폭행하고 학생인 줄 알았다고 우기던 어느 직원이 있습니다. 놀랍게도, 이런 직원을 우리 노동조합에서는 노동조합 간부로까지 모십니다. 이런 노동조합이 이런 주장을 하는 것에 어떤 명분이 설지 의문입니다. 사실은 매우 창피합니다.

누구든 허물이 있을 수는 있겠지요. 그렇지만, 명분이 안 서게는 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폭력도 성희롱처럼 근절해야 하는 것입니다. 스스로의 허물을 먼저 보시기를 바랍니다. 비 노조원 직원들과, 학생회와 교수협의회가 성폭력 근절이라는 플랭카드를 보고 동의하면서도 비웃습니다. 매우 창피할 뿐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17 (출처 시사인)차가운 거리 위, 100년보다 긴 하루 노동자 2013.02.25 8179
216 생공투 속보 57호 생공투 2008.07.24 8178
215 생공투 속보 28호 file 생공투 2008.06.13 8176
214 생공투 속보 54호 file 생공투 2008.07.21 8175
213 (유래) 시발노무색기 유머 2011.05.25 8172
212 생공투 속보 51호 file 생공투 2008.07.16 8169
211 생공투 속보 38호 file 생공투 2008.06.27 8169
210 피로한 심신 날려 보아요 조합원 2008.09.04 8167
209 <긴급성명>민주노총 서울본부 서울일반노조는 보건복지정보개발원 분회 해산명령을 즉각 철회하라! 보건복지정보개발원공대위 2014.12.06 8161
208 한구과학기술원 노동조합의 합법성 의문 노동자 2014.09.19 8156
207 생공투 속보 85호 file 생공투 2008.09.08 8156
206 꼼꼼이22호(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06.19 8152
205 생공투 속보 89호 file 생공투 2008.09.26 8152
204 민주노총 제6기 임원선거포스터(위원장, 사무총장, 부위원장 후보) file 관리자 2010.01.14 8150
203 ETRI 노동조합 창립 22주년 기념식에 초대합니다. ETRI노동조합 2009.11.27 8150
202 꼼꼼이(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04.28 8150
201 (펌) [KISTI지부] 국가인권위원회의 KISTI 정년차별 시정 결정을 환영하며 노동자 2010.08.31 8149
200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 7호]교섭요구에 사측, '황당한 답변'? 발전노조 2009.11.12 8149
199 생공투 속보 32호 file 생공투 2008.06.19 8142
198 인사팀장의 직원 직급단일화 설명회--이대로 두어야 하나? 조합원 2010.07.16 8141
Board Pagination Prev 1 ...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