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한국노총, '공공기관 선진화’ 관련 한나라당 합의문 조인


공공기관 경영평가 노총 참여, 단체협약 등 노사자치 존중,  공무원수준으로 정년연장, 성과 상여금 회복, 비정규직 고용안정 등


이명박 정부 출범 이후 노․정간에 끊임없는 갈등과 대립을 야기해 온 ‘공공기관 선진화 정책’과 관련하여 한국노총과 집권여당이 사회적 합의에 이르렀다.


한국노총과 한나라당은 8월14일(금) 오후5시 국회에서 고위정책협의회를 개최하고, ‘공공기관 선진화 관련 합의문’을 조인하였다.


이날 조인식에는 한국노총 장석춘 위원장, 백헌기 사무총장, 손종홍 사무처장등 상근임원과 김주영 전력노조 위원장, 문명순 금융노조 수석부위원장, 김현중 철도산업노조 위원장, 배정근 공공연맹 위원장 등 공공부문 산별연맹 대표자들이 참석하였으며, 한나라당은 김성조 정책위원회 의장, 신상진 제정조위원장, 강성천 노동위원장, 조원진 환노위 간사 등이 참석하였다.


합의문의 주요내용은 ▲공기업 평가 시 노총의견 적극수렴, 평가단에 노총 추천 전문가 참여, 축소된 성과급 원상회복 ▲기관별 단체협약 등 노사자치주의 원칙 존중 ▲공공기관 정년 공무원 수준으로 연장 ▲공공기관 비정규직 고용안정 등으로 그동안 논란이 되었던 핵심쟁점을 거의 포괄하고 있다.


한국노총은 애초에 정부 책임자의 공동서명을 요구하였으나, 한나라당이 정책연대 당사자로써 합의문 이행에 대한 책임을 지겠다는 의지를 밝힘에 따라 장석춘 노총 위원장과 김성조 한나라당 정책위의장이 합의서에 서명하였다.


정부는 올해를 ‘공공부문 선진화 2기’로 규정하고, 대졸초임삭감, 기관별 단체협약 개악시도, 성과급 일방삭감 등을 밀어붙였으며, 한국노총은 이에 반발해 지난 5월 ‘공공부문 공동투쟁본부’를 구성하고 7월18일 2만명의 조합원이 참석한 대규모 집회를 개최하는 등 강력한 투쟁으로 대응해 왔다.


이날 한국노총과 집권여당의 합의에 따라, 향후 노사관계를 인정하지 않는 정부의 일방적인 공기업 정책은 급제동이 걸릴 것으로 보인다.
한국노총은 향후 합의문에 대한 집권여당과 정부의 성실한 이행여부를 면밀히 주시하면서, 일방적인 공기업정책과 노사관계 파괴행위에 대해 엄중하게 대응해 나갈 계획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11 단상 모음 현성 2011.03.10 11968
210 (펌) 공공운수노조 신고필증 발급 file 조합원 2011.03.16 11138
209 (펌)정리해고 철회 및 희생자 범국민 추모제 조합원 2011.03.28 11779
208 (펌) 최저임금 다큐(재미있네요) 최저임금 2011.04.12 13985
207 (펌) 한나라당의 직무유기, 계급투표로 응징하겠다 노동자 2011.04.14 12226
206 "보이는것이 전부는 아니다"라는 말이 절로 나오는 장면입니다. file 노동자 2011.04.15 9551
205 (동영상) 배우가 민주노총에 보내는 영상편지 노동자 2011.04.18 14099
204 (펌)노동부 단협시정명령 제동...노사관계 부당개입 논란 커질듯 노동자 2011.05.11 12688
203 [전단]조합원용 유인물-최저임금, 노조법 재개정 file 민주노총 2011.05.23 15920
202 (유래) 시발노무색기 유머 2011.05.25 9712
201 (유래) 시벌로마 유머 2011.05.25 9348
200 (유래) 조온마난색기 유머 2011.05.25 9662
199 (유래) 족가지마 유머 2011.05.25 8964
198 (스크랩) 4050대화 내용 유머 2011.05.31 10458
197 (펌) 저임금의 굴레, 최저임금을 넘어(동영상) 노동자 2011.06.01 14304
196 (펌)최저임금에 대한 짧은 보고서(동영상) 노동자 2011.06.01 10792
195 (스크랩) 법에 따라 정리해고 요건을 강화한 대법판결 당연하다 노동자 2011.06.01 13715
194 (스크랩) 양대노총 "3대 반노동정책 철폐" 요구 노동자 2011.06.09 11212
193 (스크랩) 현대차 아산, 노조 간부 공장서 자결 노동자 2011.06.09 14027
192 (스크랩) 현대차 아산, 시신 강제 인도에 라인 세워 노동자 2011.06.09 10665
Board Pagination Prev 1 ...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