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7791 댓글 0
http://news.naver.com/main/vod/vod.nhn?oid=214&aid=0000168022




기가 막힌다.



민노당 시의원은 비정규직 직원을 폭행하고, 현대차 정규직 노조위원장은 자기 회사 비정규직 노동자 파업을 도와주러 온 노동운동가를 폭행하고, KAIST 노동조합 간부는 학생인줄 알았다며 학내 구성원을 폭행을 하고....


노동계에도 솔찍히 쓰레기들이 있다. 인정할건 인정하자. 사람 사는 곳인데 왜 인간 말종들이 없겠나. 우리도 쓰레기 분리수거 및 소각을 하지 않으면 안된다. 썩은 사과는 근처에 있는 다른 사과들마저도 썩게 만든다. 개인의 영달을 위해 노동자들의 권익을 침해하고 안위에 위해가 되는 저런 썩은 사과들은 자진해서 물러나던지, 숙청해야 하지 않을까. 그러지 않으면 우리가 정말로 필요할 때에 과연 누가 도와주러 올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37 (펌) 마르틴 니묄러의 "그들이 처음 왔을 때"................... 조합원 2010.08.04 8627
236 꼼꼼이 32호(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10.06.15 8627
235 생공투 속보 82호 file 생공투 2008.09.01 8623
234 "최저임금 삭감, 파렴치한 착취행위" 조합원 2008.11.25 8621
233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 8호]특별교섭 외면, ERP 일방 시행 발전노조 2009.11.13 8615
232 (만평)MB 선진화 시대, 노동3권... file 조합원 2010.07.23 8608
231 생공투 속보 59호 file 생공투 2008.07.28 8608
230 [펌]생명연 노조 "강제 통폐합 논의 즉각중단하라" 조합원 2008.05.27 8605
229 기여성과급이(2011.12.26 지급분) 왜 이렇게 줄었나요?? 작년보다 늘어야 정상 아닌가요? 조합원 2011.12.26 8603
228 피로한 심신 날려 보아요 조합원 2008.09.04 8597
227 정보공유 알리미 2010.10.29 8596
226 생공투 속보 62호 file 생공투 2008.07.31 8594
225 생공투 속보 67호 file 생공투 2008.08.07 8592
224 생공투 속보 88호 file 생공투 2008.09.23 8586
223 생공투 속보 65호 file 생공투 2008.08.05 8585
222 생공투 속보 90호 file 생공투 2008.10.01 8579
221 생공투 속보 57호 생공투 2008.07.24 8576
220 요즈음 조합에서 이상한 소문이 들리네요 조합원 2008.06.27 8575
219 생공투 속보 24호 file 생공투 2008.06.09 8572
218 (펌) 공공운수노조 신고필증 발급 file 조합원 2011.03.16 8568
Board Pagination Prev 1 ...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