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오늘 창의학습관에서 인사팀장의 발표로 기관의 직원 직급단일화(안)에 대한 설명회가 있었다고 한다.

 그렇다면 전직원을 대상으로 직급단일화(안)을 설명해야 하지 않았는가?

 행정직 직원만 불러 놓고 설명회를 가진 것은 직급단일화가 기본적으로 어떤 차원에서
 
 이루어져야 하는지 그 개념이 없거나 인사팀장이 행정직이기때문에 사적인 감정에 

 치우쳐 행정 처리상의 중심을 잃은 것일 게다.

 노동조합은 그 조직적 범위가 조합원에 국한되어 있다. 따라서 노동조합은 조합원만을

 대상으로 설명회나 기타 사안을 다룰 수 있다. 그러나 기관은 조합원이든 기능직이든

 행정직이든 모두 동일하게 아우러야 한다. 즉 특정 직군을 대상으로만 직급단일화(안)

 에 대한 의견을 수렴하는 것은 있을 수 없다. 기관 실무위원회에서 만든 직급단일화(안)

 은 기능직이든 뭐든 모두 해당되고 그래서 모든 직급을 대상으로 설명회를 해야하고
 
 의견을 수렴해야 옳다. 행정을 몰라서 그런거라고는 믿고 싶지 않다. 분명 사적인 감정

 에 치우쳐 경우없이 경솔하게 처신한 것으로 보여진다. 이 번 설명회가 행정직 직원만

 을 위한 자리였다면 기관의 행정조직이 아닌 마치 행정직 노조가 있어 움직이는 것처럼
 
 느껴진다. 이런 행태적 움직임은 행정처장의 인정하에 인사팀장이 행동대장이
 
 되고 있다고 판단된다. 따라서 행정직원 전체를  염두해 두지 않고 행정직만을 두고 있

 는 그들은 그 보직 자리가 맞지 않다고 본다. 그동안 기능직이 제대로 가치 평가를 

 못받고 행정직 직원의 승진에 희생되어 온 것을 생각하면 이번 일은 참으로 화난다.

 일부 부진한 기능직 직원도 물론 있겠지만, 대다수의 기능직이 제 몫을 하고 있고 또
 
 그렇게 해 왔다. 직원 직급단일화를 앞두고 이런 정신 못차리고 썩은 행태를 한 인사팀

 장과 행정처장은 그 윗선의 보직자가 그들을 다시 평가하기를 기대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37 생공투 속보 50호 file 생공투 2008.07.15 6883
236 피로한 심신 날려 보아요 조합원 2008.09.04 6864
235 대전본부통신 제1호 file 관리자 2012.02.08 6862
234 생공투 속보 42호 file 생공투 2008.07.03 6861
233 생공투 속보 57호 생공투 2008.07.24 6860
232 생공투 속보 48호 file 생공투 2008.07.11 6860
231 생공투 속보 51호 file 생공투 2008.07.16 6858
230 생공투 속보 67호 file 생공투 2008.08.07 6855
229 생공투 속보 77호 file 생공투 2008.08.22 6844
228 대다수 국민 공기업 선진화 “싫다 조합원 2008.09.30 6842
227 생공투 속보 32호 file 생공투 2008.06.19 6838
226 (펌) 마르틴 니묄러의 "그들이 처음 왔을 때"................... 조합원 2010.08.04 6821
225 기호1번 수석부위원장 후보가 꼭 되었으면 합니다 닉베라 2009.04.09 6815
224 보직자도 시간외수당 받나요? 나그네 2009.02.09 6812
223 철도공사가 조합원 2009.12.17 6800
222 꼼꼼이 25호(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09.22 6790
221 충남지노위, 한국과학기술원 비정규직 부당해고 판정(펌) 하얀섬 2011.02.17 6784
220 (만평)MB 선진화 시대, 노동3권... file 조합원 2010.07.23 6770
219 인세티브(4%)는 언제 지급하나요? 아니면 지급했나요?(냉무) 조합원 2008.12.25 6767
218 [ 노동자교육센터 학기제 강좌 『알기』참여안내 ] 노동자교육센터 2009.03.09 6763
Board Pagination Prev 1 ...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