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대한민국을 망쳐먹는 MB악법을 저지하기 위해 만화가들이 나섰다.

오늘은 아홉번째로 '시사뒷북'으로 유명한 박철권님의 '금산분리완화법'에 대한 작품이다.
시사뒷북 시절 균형감 있는 만화에 애독했었던 기억이 있다. 연재를 중단했을때 안타까웠었는데..MB정부 시대에 다시 연재를 시작해주면 좋겠다.

각설하고..만화가 금산분리완화법에 대한 내용을 잘 설명하고 있다.
서브프라임모기지 사태로 미국식 금융 신자유주의가 파산을 선고 받았음에도 이 정부는 거꾸로 가려한다.
금융 부분의 규제를 강화하고 공공성을 강화하는 것이 세계적인 추세인데도, 위험과 불확실성을 강화하려고 애를 쓰고 있으니 어찌 이해가 되겠는가!

마지막 부분에 작가의 지적이 날카롭다.
이 정부의 재벌 몰아주기는 국토 삽질로 끝이 아니다. 앞서 만화에도 있듯이 방송, 의료, 금융 등등 한국사회 전 분야를 망라하고 있다.
이 말은 한국사회 모든 산업분야에서 일부 재벌의 독점이 강화된다는 말이고 이는 곧 공공 영역의 약화와 양극화 심화로 연결된다.
끝이 보이지 않는 어려운 경제위기 상황이다..함께 살아가야하지 않겠는가..재벌에게 끈임없이 몰아주고 '고통분담'은 가당치 않다.

작가의 마지막 보너스컷을 이해하지 못했다. MMORPG인듯한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37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 8호]특별교섭 외면, ERP 일방 시행 발전노조 2009.11.13 4834
236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 7호]교섭요구에 사측, '황당한 답변'? 발전노조 2009.11.12 4852
235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 21호] 10일 실무교섭, 사측은 목석? 발전노조 2009.12.11 3243
234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 20호] 발전회사는 경영진과 고위직의 밥벌이 도구가 아니다 발전노조 2009.12.10 3184
233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 17호] 다시 모인다! 16일 2차 전면파업 발전노조 2009.12.02 3369
232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 14호] 본사에서 울려퍼진 "해고 철회" 발전노조 2009.11.24 4414
231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4호] 단협해지는 노동조합 말살하겠다는 것 발전노조 2009.11.05 6028
230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3호] 간부파업 현장에서 사수! 발전노조 2009.11.04 6919
229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 22호]동지들, 19일 본사에 모입시다! 발전노조 2009.12.14 3205
228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 12호] 영흥 사무직조합원 감시 뚫고 파업 참여! 발전노조 2009.11.20 4028
227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 11호] 으랏차차~ 힘찬 팔뚝질! 지부순환파업 1일차, 영흥화력지부에서 전개 발전노조 2009.11.19 4393
226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 15호]"일단 출근은 시키세요" 발전노조 2009.11.25 3640
225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 13호]영흥지부 파업은 계속된다! 회사의 탄압이 계속되면 투쟁은 더 높아질것 발전노조 2009.11.23 4273
224 [특별인터뷰] 김현주 전교조 수석부위원장 전교조 2009.08.28 3525
223 [칼럼] KAIST의 미래는 관리자 2007.11.26 8158
222 [쥐코보기]이명박 정부를 통쾌하게 비판한 한국판 식코, '쥐코' 조합원 2008.06.18 4585
221 [전단]조합원용 유인물-최저임금, 노조법 재개정 file 민주노총 2011.05.23 3356
220 [전단] 최저임금 월드컵 16강(경총 최저임금 동결요구 비판) file 민주노총 2010.06.15 3615
219 [전단] 5.12 대국민 선전물(근심위 폭력 날치기 규탄 관련) file 민주노총 2010.06.15 3624
218 [전국노동자대회]WAR 1% VS 99% 조합원 2008.10.24 3868
Board Pagination Prev 1 ...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