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2010.11.22 00:00

노동귀족과 노동노예

조회 수 7841 댓글 0
노동귀족과 노동노예 (딴지일보) 링크보기 클릭





금속노조만 보더라도 그 노조 자체가 세력화된 기득권층이 되어 자신의 울타리를 지키기 위한 일이라면 무엇이든 합니다. 비정규직 노동자는 그 울타리 안에 들어가기 위해 발버둥을 치고, 그 울타리안에 들어가는데 성공하기만 하면 그 울타리를 흔드는 예전 동료들의 손과 발을 잘라냅니다.


'노동자는 부자가 되면 안되나?'


바로 현대자동차 분규 사태때 노조위원장이 했던 말입니다.

그런 말을 하던 양반이 2008년 비정규직 노동자의 노조 가입은 원천 봉쇄시킵니다.

내 기득권을 지키기 위해선 무엇이든 하는 저 모습에 존경하옵는 가카가 오버랩 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57 생공투 속보 84호 file 생공투 2008.09.04 4624
256 생공투 속보 67호 file 생공투 2008.08.07 4618
255 현대차 하청노동자 파기환송심 승소 file 하청노동자 2011.02.11 4609
254 생공투 속보 72호 file 생공투 2008.08.14 4604
253 생공투 속보 54호 file 생공투 2008.07.21 4580
252 생공투 속보 91호 file 생공투 2008.10.07 4565
251 생공투 속보 59호 file 생공투 2008.07.28 4563
250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 13호]영흥지부 파업은 계속된다! 회사의 탄압이 계속되면 투쟁은 더 높아질것 발전노조 2009.11.23 4561
249 생공투 속보 68호 file 생공투 2008.08.08 4554
248 보직자도 시간외수당 받나요? 나그네 2009.02.09 4552
247 [만화대자보]공공기관경영평가, 그것이 알고 싶다 file 관리자 2012.07.02 4528
246 생공투 속보 74호 file 생공투 2008.08.19 4528
245 생공투 속보 94호 file 생공투 2008.10.16 4527
244 생공투 속보 52호 file 생공투 2008.07.18 4523
243 충남지노위, 한국과학기술원 비정규직 부당해고 판정(펌) 하얀섬 2011.02.17 4506
242 화물연대 박종태 열사 유서 관리자 2009.05.08 4505
241 한 교사의 시국 선언 - 신성한 교육의 장을 이념으로 더럽히지 말라 참교육 2009.06.30 4501
240 부위원장후보 기호1 김용욱 공약 부위원장후보김용욱 2009.04.10 4494
239 : ‘맑시즘2015ㅡ위기의 자본주의, 대안은 무엇인가?’에 초대합니다 marxism 2015.01.25 4490
238 생공투 속보 71호 file 생공투 2008.08.13 4478
Board Pagination Prev 1 ...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