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6706 댓글 0


인권위 "KAIST 직급.직종별 정년은 차별"


(서울=연합뉴스) 김태균 기자 = 국가인권위원회는 KAIST가 직급과 직종에 따라 정년을 다르게 규정한 것을 차별 행위로 판단해 KAIST 총장에게 인사 규정 개정을 권고했다고 2일 밝혔다.

   KAIST는 정년을 교원은 65세, 직원의 경우 책임급은 61세, 선임급과 원급(대졸 신입직), 전임조교, 기능원은 58세로 정하고 있다.


   인권위는 이런 정년제가 업무적합성이나 직무수행능력 등을 고려한 것이 아닌 데다, 제도의 밑바탕이 된 공무원 정년 규정도 이미 직급 및 직종 구분을 없애는 방향으로 개정됐거나 개정이 진행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와 관련해 KAIST 인사팀 관계자는 "정부와 이번 사안을 논의할 예정이나, 다른 정부 연구소와 공공 기관들도 우리와 유사한 정년제를 갖고 있어 여러 기관을 통틀어 전반적인 검토를 해야 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공무원은 지난해 6월 국가공무원법이 개정되면서 이미 직급별 정년이 60세로 통일됐으며, 일반직보다 정년이 낮았던 별정직 공무원도 올해 3월 관련 인사규정 개정안이 입법예고되면서 똑같은 정년을 적용받을 예정이다.

   tae@yna.co.kr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57 (펌)KAIST 노조 "대학 정책결정에 직원 참여해야" 관리자 2008.05.29 9001
256 생공투 속보 17호 생명 2008.05.28 9012
255 노조용품 노동자 2008.05.06 9020
254 민주노총 서울본부 법률학교에 초대합니다! 서울본부 2010.06.17 9021
253 생명 투쟁속보 제9호 생명 2008.05.15 9027
252 (펌)조장희 "KAIST-생명연 통합, 개혁 아닌 '진화' 중점둬야" 조합원 2008.06.03 9048
251 철도공사가 조합원 2009.12.17 9061
250 꼼꼼이 27호(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11.24 9067
249 생명 투쟁속보 제6호 file 생명 2008.05.09 9080
248 참사랑 평신도 2015.03.13 9098
247 생명 투쟁속보 제5호 file 생명 2008.05.07 9105
246 민주노동당 부평을 김응호 후보의 웹진3호입니다. 민주노동당 2009.04.25 9115
245 ‘공적연금강화 국민행동’ 발족 노동자 2015.03.13 9116
244 생명 투쟁속보 제8호 file 생명 2008.05.14 9165
243 “본인 동의 없는 ? 김금조 2009.09.16 9190
242 생명 투쟁속보 제4호 file 생명 2008.05.06 9222
241 가짜'통과'로, MB언론장악 미디어악법은 저지된다☆(수준38m) 생각해보자 2009.07.27 9229
240 생공투 속보 27호 생공투 2008.06.12 9232
239 (펌) KAIST, ‘MB 오신날’ 과속방지턱 없앤 사연 지난일 2009.03.06 9235
238 현대차 하청노동자 파기환송심 승소 file 하청노동자 2011.02.11 9240
Board Pagination Prev 1 ...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