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연맹 성명]전쟁선포에는 투쟁으로 화답하겠다

공공연맹
공공운수연맹

시청앞촛불IMG_2307.JPG 시청앞촛불IMG_2307.JPG(198 KB)



결국 이명박 정권이 국민과의 전쟁을 선포했다.

지난 두달간 국민은 생존권과 건강권을 지키기 위해 매일 촛불을 들며 비폭력, 평화적으로 이명박 정부에 미 쇠고기 수입 재협상을 요구했다.

이명박 대통령은 국민에게 사과한다더니 일주일만에 본색을 드러냈다. 이른바 추가 협상이라는 것은 국민을 속이기 위한 제스쳐에 불과하다. 이런 협상결과를 관보에 게재하겠다고 하니 국민이 항의하는 것은 당연하다.

그런데 이명박 정부는 국민을 폭력과 연행으로 짓밟았다.

시민의 손가락을 자르고 국회의원과 12세 초등학생을 연행하는 강경진압을 폈다. 그리곤 오늘 아침에 관보에 게재했다.

이명박 정부가 이렇듯 국민과 전쟁을 하고자 한다면 민주노총 공공운수연맹은 14만 조합원과 함께 전면 투쟁으로 화답하겠다.

공공운수연맹은 먼저 정부의 미국산 쇠고기의 국내 반입 시도를 철저히 막아낼 것이다. 이미 강동냉장창고를 비롯해 각 냉동창고에서 민주노총 조합원과 함께 쇠고기 반출을 막기 위한 행동에 나섰다.

또한 27일 저녁에는 서울 시청앞 광장에서 조합원 2만여명이 참여하는 가운데 대규모 조합원 총회를 개최하고 촛불대행진에 참여할 것이다.
또한 27일까지 철도, 가스, 발전, 지하철 등 국가기간산업 노동조합들이 파업 찬반투표를 통해 파업 돌입 여부를 결정한다. 이 투표결과를 바탕으로 민주노총 총파업 투쟁에 적극 복무할 것이다.

7월 5일에는 또 다시 대규모 철도,가스,발전,지하철 기간산업 공투본을 중심으로 대규모 총력투쟁 결의대회를 연다.

민주노총 공공운수연맹은 모든 조직적 역량을 동원해 유례없는 전면적인 투쟁을 펼칠 것이다. 우리 투쟁은 반드시 승리할 것이다.우리 배후에는 국민이 있기 때문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57 생공투 속보 12호 file 생명 2008.05.20 6374
256 꼼꼼이(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04.21 6382
255 감사 선임을 두고 KAIST노조가 보이는 파렴치한 모습 노동자 2015.02.03 6383
254 무가지 꼼꼼(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03.11 6386
253 생공투 속보 11호 file 생명 2008.05.19 6387
252 생공투 속보 16호 file 생명 2008.05.27 6394
251 민주노동당 부평을 김응호 후보의 홍보웹진2호입니다. 민주노동당 2009.04.18 6398
250 [펌]생명연 노조 "강제 통폐합 논의 즉각중단하라" 조합원 2008.05.27 6416
249 무단 조기 퇴근을 해 버리는 KAIST 김세동 노조위원장 열받은 노동자 2015.02.17 6446
248 (펌)KAIST 교수협의회 ˝생명硏 통합 공청회로 중지 모아야˝ 관리자 2008.06.02 6481
247 생공투 속보 14호 file 생명 2008.05.23 6489
246 생공투 속보 13호 file 생명 2008.05.22 6508
245 청년일자리 뺏는 귀족노조의 고용세습. 노동자 2015.02.12 6515
244 참사랑 평신도 2015.03.13 6519
243 (펌)KAIST 노조 "대학 정책결정에 직원 참여해야" 관리자 2008.05.29 6520
242 꼼꼼이24호(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07.24 6525
241 공공부문 인력감축 강제추진 규탄 포스터 조합원 2009.03.30 6553
240 생공투 속보 10호 file 생명 2008.05.16 6610
239 쌍용차 노조 사측 '인력구조조정 최종안' 노조 와해 기만책... 관리자 2009.06.26 6618
238 김영훈위원장, 박재완 신임 고용노동부장관 면담 노동자 2010.09.03 6623
Board Pagination Prev 1 ...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