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8649 댓글 0

초여름 날씨에 몸은 축~~욱 늘어지는데
MB는 정신 버쩍 들게 만드네.
집이야 난리가 벌어지든 말든 갈데는 갈수 있는 양반이 부럽다.

몸은 늘어지지만 눈의 움직임은 겨울과 또 다르다.
경쟁적으로 노출이 이루어지고 이 고마운 분들 덕택에
눈은 올빼미처럼 움직인다.

눈깔 돌아가듯 정신 버쩍 차리지 않으면 자본의 칼은 여지 없이
노동자의 목을 후려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57 공무원노조 대통합 본격 착수 조합원 2009.08.28 8581
256 (펌)한노총, 정책연대파기ㆍ총파업 결의 조합원 2009.10.15 8587
255 (펌)KAIST 노조 "대학 정책결정에 직원 참여해야" 관리자 2008.05.29 8629
» 축~욱 늘어지는 몸, 정신 버쩍들게 만드는 MB 박봉섭 2008.05.27 8649
253 생명 투쟁속보 제7호 file 생명 2008.05.13 8651
252 민주노총 서울본부 법률학교에 초대합니다! 서울본부 2010.06.17 8672
251 참사랑 평신도 2015.03.13 8685
250 [강의 안내] 자본축적과 공황 - 공황의 원인은 무엇인가? 노동자정치학교 2010.03.02 8687
249 생공투 속보 17호 생명 2008.05.28 8688
248 (펌)조장희 "KAIST-생명연 통합, 개혁 아닌 '진화' 중점둬야" 조합원 2008.06.03 8708
247 노동조합 들꽃소식지의 옳바른 방향 박봉섭 2009.02.21 8709
246 ‘공적연금강화 국민행동’ 발족 노동자 2015.03.13 8716
245 현대차 하청노동자 파기환송심 승소 file 하청노동자 2011.02.11 8732
244 생명 투쟁속보 제9호 생명 2008.05.15 8736
243 생공투 속보 27호 생공투 2008.06.12 8744
242 [특별인터뷰] 김현주 전교조 수석부위원장 전교조 2009.08.28 8770
241 노조용품 노동자 2008.05.06 8810
240 사진 조합원 2009.10.13 8810
239 생명 투쟁속보 제6호 file 생명 2008.05.09 8816
238 꼼꼼이 27호(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11.24 8829
Board Pagination Prev 1 ...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