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새로운 희망과 역사를 만드는 전국노동자대회!

사랑하는 조합원동지들 안녕하십니까? 위원장 이석행입니다.

불경소리가 가슴 깊은 곳까지 울려 퍼지는 조계사 천막에서 가을을 맞이합니다. 촛불의 힘을 믿는 시민들께서 선물해 준 국화꽃의 쌉쓰름한 향기가 조합원들에 대한 그리움을 더욱 깊어지게 합니다. 갇힌 몸으로 바라보는 붉은 가을 노을이 눈물겹도록 아름답습니다.

오늘 아침에는 일제고사를 거부한 어여쁜 자매가 엄마와 함께 찾아왔습니다. 당진에서 왔다고 하면서 소중한 후원금과 함께 글을 남기고 가셨습니다.

"항상 민중이 이겨왔습니다. 우리의 힘을 믿습니다."

존경하는 조합원동지 여러분!

봄, 여름 우리가 밤마다 수놓았던 촛불이 얼마나 아름답고 위대한 것이었는지 돌아볼수록 자랑스럽습니다. 헤아릴 수 없을 만큼 많은 촛불이 민주주의를 지키는 씨앗이 되어 촛불농사를 지은 덕에 올가을에는 풍성한 결실을 반드시 거둘 수 있다는 자신감이 생깁니다.

외환위기 이후 우리 노동자를 무차별적으로 공격해오던 신자유주의 시장경제가 파산의 운명을 맞이했습니다. 우리가 한 겨울 혹한 속에서, 한 여름 불볕더위 속에서, 바람만 웅웅대는 고공철탑에서 피눈물을 삼키며 넘고자했던 반노동 신자유주의가 더 이상 성장동력을 상실하고 몰락하고 있습니다. 자본에게 착취할 수 있는 무한자유를 부여한 가증스런 신자유주의 시장경제의 전도사였던 미국과 영국이 9개 주요은행을 국유화했습니다. 독일, 네덜란드, 벨기에, 아이슬란드 등 유럽나라들도 국유화에 동참하고 있습니다.

시장은 아무것도 해결할 수 없으며 오히려 경제를 황폐화시키는 주범입니다. 이제 시장은 거품에 불과했던 신뢰마저도 깡그리 상실되었습니다.

그러나 무능한 이명박정부만 아직도 시장을 신격화하고 있습니다. 노동의 무한착취를 위해 비정규직의 기간제한마저도 해제하여 전체노동자를 저임금비정규직으로 만들 음모를 계획하고 있습니다. 국민의 삶을 유지하는 필수공공재인 전기, 가스, 물도 사유화를 통한 재벌들의 돈벌이용으로 전락시키고 있습니다.

또 부자들과 사교육 재벌양성을 위한 교육을 위해 귀족학교(국제중학교, 자립형사립고, 공립형기숙학교)를 만들고 국민건강을 담보로 돈벌이를 위해 의료의 영리화를 획책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폭정을 실현하기 위해 언론을 찬탈하여 정권의 나팔수로 만들고 촛불과 민주노총을 표적탄압하고 있습니다.

존경하는 조합원동지여러분!

전태일열사의 뜨거운 사랑과 연대를 계승, 실천하는 전국노동자대회가 다가오고 있습니다. 재벌독재정권 이명박정부의 민생파탄을 단죄할 때가 되었습니다. 지금 민주노총은 민주시민들과 함께 '민주주의와 민생을 지키기 위한 새로운 연대조직'을 만들고 있습니다. 우리 80만 조합원이 주인입니다. 반노동 자본독재 신자유주의의 헐떡이는 마지막 숨통을 우리 노동자가, 조합원이 끊어야 합니다.

조합원동지여러분!

전국노동자대회의 광장에서 새로운 희망을 만들어봅시다. 노동이 존중받고 민주주의가 꽃피는 큰 잔치를 벌여 봅시다.

언제나 조합원동지들을 믿고 사랑합니다.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위원장 이석행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57 서두수의 학문적 정체성 노동자 2013.05.31 7624
356 인사고과 규정 문제로 10명 넘게 "보통" 등급이 나왔다든데 사실인가요? 이래서야 2009.02.26 7626
355 생공투 속보 92호 file 생공투 2008.10.10 7628
354 생공투 속보 22호 file 생공투 2008.06.05 7631
353 (펌)[현장에서]MB는 끝내 과학자를 만나지 않았다 조합원 2008.08.18 7631
352 [만화대자보]공공기관경영평가, 그것이 알고 싶다 file 관리자 2012.07.02 7637
351 꼼꼼이(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05.15 7649
350 생공투 속보 41호 file 생공투 2008.07.02 7650
349 생공투 속보 40호 file 생공투 2008.07.01 7653
348 생공투 속보 66호 file 생공투 2008.08.06 7658
347 기호1 연맹혁신_이혜선/전승욱/임헌용 선본 공약 기호1이혜선선본 2009.04.10 7662
346 생공투 속보 33호 file 생공투 2008.06.20 7669
345 생공투 속보 95호(최종호) file 생공투 2008.10.20 7676
344 생공투 속보 47호 file 생공투 2008.07.10 7679
343 생공투 속보 35호 file 생공투 2008.06.24 7682
342 생공투 속보 70호 file 생공투 2008.08.12 7683
341 생공투 속보 34호 file 생공투 2008.06.23 7686
340 생공투 속보 26호 file 생공투 2008.06.11 7693
339 생공투 속보 72호 file 생공투 2008.08.14 7696
338 (정보) "유류세 대폭인하"를 위한 백만인 사이버서명운동 노동자 2012.03.09 7712
Board Pagination Prev 1 ...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