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시] 그들이 처음 왔을때...(First they came...)


마르틴 니묄러(Martin Niem?ller)


 


Als die Nazis die Kommunisten holten,


habe ich geschwiegen;


ich war ja kein Kommunist.


나치가 공산당원에게 갔을 때


나는 침묵했다;


나는 공산당원이 아니었으니까.


 


Als sie die Sozialdemokraten einsperrten,


habe ich geschwiegen;


ich war ja kein Sozialdemokrat.


그들이 사회민주당원들을 가뒀을 때


나는 침묵했다;


나는 사회민주당원이 아니었으니까.


 


Als sie die Gewerkschafter holten,


habe ich nicht protestiert;


ich war ja kein Gewerkschafter.


그들이 노동조합원에게 갔을 때


나는 항의하지 않았다;


나는 노동조합원이 아니었으니까.


 


Als sie die Juden holten,


habe ich geschwiegen;


ich war ja kein Jude.


그들이 유태인에게 갔을 때


나는 침묵했다;


나는 유태인이 아니었으니까.


 


Als sie mich holten,


gab es keinen mehr, der protestierte.


그들이 나에게 왔을 때


항의해 줄 누구도 더 이상 남지 않았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57 생공투 속보 65호 file 생공투 2008.08.05 9464
356 민주노총 대전본부 3기임원선거 진행에 대한 선본의 입장 이대식선본 2011.10.25 9465
355 생공투 속보 44호 file 생공투 2008.07.07 9466
354 [펌]日 과기정책 대부 "한국 정부, 무덤파고 있다" 나르미 2008.06.16 9478
353 [민주노총 3기 임원선거]이대식,김홍일,이강남이 드리는 7가지 약속2!! 이대식선본 2011.10.12 9487
352 생공투 속보 34호 file 생공투 2008.06.23 9495
351 환관들 노동자 2013.01.06 9499
350 정말 이런 임급협상을 협상했다고 봐야 하나요? 어이없어 2011.12.27 9503
349 생공투 속보 59호 file 생공투 2008.07.28 9514
348 (펌)KAIST 교수협의회 ˝생명硏 통합 공청회로 중지 모아야˝ 관리자 2008.06.02 9515
347 꼼꼼이 35호(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10.07.09 9518
346 [속보] 경찰특공대 무력진입...부상자속출노동과세계 조합원 2009.08.06 9520
345 생공투 속보 64호 file 생공투 2008.08.04 9521
344 부위원장후보 기호1 김용욱 공약 부위원장후보김용욱 2009.04.10 9526
343 꼼꼼이 25호(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09.22 9527
342 생공투 속보 87호 file 생공투 2008.09.19 9528
341 [당선인사] 새롭게 거듭나는 대전본부를 만들겠습니다. 이대식선본 2011.11.14 9529
340 생공투 속보 90호 file 생공투 2008.10.01 9532
339 (펌) 법원 "KTX 승무원은 철도공사 노동자" 노동자 2010.08.26 9532
338 피로한 심신 날려 보아요 조합원 2008.09.04 9534
Board Pagination Prev 1 ...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