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시] 그들이 처음 왔을때...(First they came...)


마르틴 니묄러(Martin Niem?ller)


 


Als die Nazis die Kommunisten holten,


habe ich geschwiegen;


ich war ja kein Kommunist.


나치가 공산당원에게 갔을 때


나는 침묵했다;


나는 공산당원이 아니었으니까.


 


Als sie die Sozialdemokraten einsperrten,


habe ich geschwiegen;


ich war ja kein Sozialdemokrat.


그들이 사회민주당원들을 가뒀을 때


나는 침묵했다;


나는 사회민주당원이 아니었으니까.


 


Als sie die Gewerkschafter holten,


habe ich nicht protestiert;


ich war ja kein Gewerkschafter.


그들이 노동조합원에게 갔을 때


나는 항의하지 않았다;


나는 노동조합원이 아니었으니까.


 


Als sie die Juden holten,


habe ich geschwiegen;


ich war ja kein Jude.


그들이 유태인에게 갔을 때


나는 침묵했다;


나는 유태인이 아니었으니까.


 


Als sie mich holten,


gab es keinen mehr, der protestierte.


그들이 나에게 왔을 때


항의해 줄 누구도 더 이상 남지 않았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77 (만평)뚜껑만 열면 터집니다. file 조합원 2010.08.11 3942
376 만원의 행복! 퀵서비스노조 2010.08.09 3572
375 <논평> 타임오프 시행 한달, 그들만의 ‘매뉴얼’은 무력화되었다 조합원 2010.08.04 3952
» (펌) 마르틴 니묄러의 "그들이 처음 왔을 때"................... 조합원 2010.08.04 4080
373 [보도자료]수원지법, 가스공사지부 단협 "적법" 조합원 2010.07.27 3866
372 (만평)MB 선진화 시대, 노동3권... file 조합원 2010.07.23 4355
371 (펌) 야5당+시민사회 “단식 그만두고 함께 싸웁시다” 조합원 2010.07.23 3738
370 인사팀장의 직원 직급단일화 설명회--이대로 두어야 하나? 조합원 2010.07.16 4281
369 꼼꼼이 35호(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10.07.09 5927
368 잠시 일상에서 벗어나 웃어 보세요*^^* 조합원 2010.07.01 3642
367 꼼꼼이 34호(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10.06.30 6218
366 민주노총 서울본부 법률학교에 초대합니다! 서울본부 2010.06.17 5973
365 꼼꼼이 32호(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10.06.15 5521
364 [전단] 5.12 대국민 선전물(근심위 폭력 날치기 규탄 관련) file 민주노총 2010.06.15 3930
363 [전단] 최저임금 월드컵 16강(경총 최저임금 동결요구 비판) file 민주노총 2010.06.15 4003
362 개념뉴스- MBC 파업 뉴스데스크~! mbc 2010.05.07 3578
361 (펌) “정당한 쟁의땐 업무지장 줘도 처벌못해” 조합원 2010.04.30 7112
360 이근행 본부장 "MBC를 지켜 주십시오" file mbc 2010.04.27 3930
359 120주년 세계노동절 기념 범국민대회 file 조합원 2010.04.27 3761
358 꼼꼼이 31호(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10.04.27 6610
Board Pagination Prev 1 ...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