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오늘 태울관에서 직급단일화에 대한 공청회가 있었다.


나름대로 연구진의 심사숙고한 연구결과라고 생각한다.


하지만 연구진이 제시한 방안에 대해 충분히 이해가 있은 것은 아니며,


우리 스스로가 다시 꼼꼼히 잘 살펴봐야 한다고 생각한다.



그리고 직급단일화의 추진 방법도 중요한 데, 우리는 아직 이것에 대한 논의는 없었다.



그 방법으로는 우선 노동조합이 권역별 간담회를 거치고, 또 그 내용을 골자로 노사교섭을 통해 처리하는 방법이 있을 것이고,



또 다른 방법으로는 기관 차원에서 각 직급의 대표로 구성된 직급단일화 실무위원회를 구성하여 처리하는 방법이 있을 것으로 본다.


하지만 이 두 가지 방법에는 서로 장단점이 있을 수 있다. 
더욱이 직급단일화는 각 직급별 이해관계가 상당한 사안이다.
누가 섣불리 그 방법을 정하는 것은 어렵고 옳지 않을 것이다.

중대 사안인 만큼 직급단일화 추진 방법은 권력별 간담회를
통해 다수의 의견에 따라 정해야 옳다고 본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17 (펌)발레오공조코리아 투쟁현장 용역깡패 침탈 조합원 2010.08.24 11023
416 신묘년을 맞이하며 현은 2011.01.08 11022
415 서두수의 학문적 정체성 노동자 2013.05.31 10989
414 (기사스크랩)집회방해 경찰 체포시도 권영국 변호사 구속영장 기각 노동자 2013.07.29 10984
413 못살겠다 대한민국~~~ motoh 2009.04.03 10951
412 대법원, "사내하청 근로자 '정직원' 지위 첫 인정" 조합원 2008.07.11 10908
411 [펌]새롭게 바뀌는 주차 가능 지역 노동자 2012.03.20 10873
410 (스크랩) 삼성직원 복수노조후 첫 노조 설립 노동자 2011.07.13 10870
409 ‘공적연금강화 국민행동’ 발족 노동자 2015.03.13 10861
408 쌍용차 대한문 분향소 4일 새벽 6시 기습 철거 노동자 2013.04.05 10855
407 전관예우의 심리 지나가는자 2011.01.13 10843
406 KAIST 청소노동자 노예적 노사관계 강요하는 에스티엘(주) 규탄 노동자 2013.03.22 10842
405 과학기술원 임직원님들을 위한 신용상품 씨티은행 2009.04.13 10836
404 (필독)신종인플루엔자 보장 의료실비보험! 박경환 2009.08.21 10834
403 민주노동당 부평을 김응호 후보의 홍보웹진2호입니다. 민주노동당 2009.04.18 10830
402 (스크랩) 양대노총 "3대 반노동정책 철폐" 요구 노동자 2011.06.09 10814
401 SK 최태원 회장 사촌동생 노동자 폭행후 2천만원 건네 비정규직의 슬픔을 아는자 2010.11.29 10778
400 꼼꼼이(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04.21 10776
399 생공투 속보 79호 file 생공투 2008.08.26 10748
398 [과학 강좌] 켈러, 하딩, 해러웨이의 시선으로 과학기술과 젠더 들여다보기 강좌를 소개합니다. 다중지성의 정원 2010.03.29 10712
Board Pagination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