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대한민국을 망쳐먹는 MB악법을 저지하기 위해 만화가들이 나섰다.

오늘은 아홉번째로 '시사뒷북'으로 유명한 박철권님의 '금산분리완화법'에 대한 작품이다.
시사뒷북 시절 균형감 있는 만화에 애독했었던 기억이 있다. 연재를 중단했을때 안타까웠었는데..MB정부 시대에 다시 연재를 시작해주면 좋겠다.

각설하고..만화가 금산분리완화법에 대한 내용을 잘 설명하고 있다.
서브프라임모기지 사태로 미국식 금융 신자유주의가 파산을 선고 받았음에도 이 정부는 거꾸로 가려한다.
금융 부분의 규제를 강화하고 공공성을 강화하는 것이 세계적인 추세인데도, 위험과 불확실성을 강화하려고 애를 쓰고 있으니 어찌 이해가 되겠는가!

마지막 부분에 작가의 지적이 날카롭다.
이 정부의 재벌 몰아주기는 국토 삽질로 끝이 아니다. 앞서 만화에도 있듯이 방송, 의료, 금융 등등 한국사회 전 분야를 망라하고 있다.
이 말은 한국사회 모든 산업분야에서 일부 재벌의 독점이 강화된다는 말이고 이는 곧 공공 영역의 약화와 양극화 심화로 연결된다.
끝이 보이지 않는 어려운 경제위기 상황이다..함께 살아가야하지 않겠는가..재벌에게 끈임없이 몰아주고 '고통분담'은 가당치 않다.

작가의 마지막 보너스컷을 이해하지 못했다. MMORPG인듯한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37 (기사스크랩)집회방해 경찰 체포시도 권영국 변호사 구속영장 기각 노동자 2013.07.29 10690
436 (민주노총) 총력투쟁본부 소식지(9호) file 조합원 2009.12.24 10671
435 (펌) “정당한 쟁의땐 업무지장 줘도 처벌못해” 조합원 2010.04.30 10655
434 청년일자리 뺏는 귀족노조의 고용세습. 노동자 2015.02.12 10620
433 (스크랩) 양대노총 "3대 반노동정책 철폐" 요구 노동자 2011.06.09 10587
432 KAIST 청소노동자 노예적 노사관계 강요하는 에스티엘(주) 규탄 노동자 2013.03.22 10585
431 무단 조기 퇴근을 해 버리는 KAIST 김세동 노조위원장 열받은 노동자 2015.02.17 10572
430 (스크랩) 삼성직원 복수노조후 첫 노조 설립 노동자 2011.07.13 10556
429 쌍용차 대한문 분향소 4일 새벽 6시 기습 철거 노동자 2013.04.05 10543
428 전관예우의 심리 지나가는자 2011.01.13 10492
427 (펌) 저임금의 굴레, 최저임금을 넘어(동영상) 노동자 2011.06.01 10477
426 (스크랩) 4050대화 내용 유머 2011.05.31 10458
425 [과학 강좌] 켈러, 하딩, 해러웨이의 시선으로 과학기술과 젠더 들여다보기 강좌를 소개합니다. 다중지성의 정원 2010.03.29 10430
424 SK 최태원 회장 사촌동생 노동자 폭행후 2천만원 건네 비정규직의 슬픔을 아는자 2010.11.29 10426
423 [성명서]언제부터 감사실이 “무소불위(無所不爲)”의 권력집단이 되었던가! 관리자 2014.08.19 10378
422 사진 조합원 2009.10.13 10365
421 [강의 안내] 자본축적과 공황 - 공황의 원인은 무엇인가? 노동자정치학교 2010.03.02 10364
420 노동조합 들꽃소식지의 옳바른 방향 박봉섭 2009.02.21 10347
419 [민주노총위원장담화문]새로운 희망과 역사를 만드는 전국노동자대회 조합원 2008.11.03 10347
418 TV조선의 조작 노동자 2014.08.17 10299
Board Pagination Prev 1 ... 6 7 8 9 10 11 12 13 14 15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