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KAIST 청소노동자 노예적 노사관계 강요하는 에스티엘(주) 규탄





1월 22일
대한민국 최고의 과학자들을 양성하는 KAIST행정동에서 청소노동자들이 기자회견을 진행했습니다.
공공운수노조 대전지역 일반지부 KAIST 청소노동자들이 (주)STL의 전근대적인 행태에 분노하고 있습니다.
노예계약서나 다름없는 서약서를 제출하게 하고, 신원보증을 요구하며, 해고 협박을 하고 있습니다.
더구나 수십년간 운행하던 통근차량을 일방적으로 폐지했습니다. 노동자의 복지를 당사자들과 아무런 대화없이
사측의 일방에 의해 결정해버리는 전근대적인 행태를 규탄하는 기자회견이었습니다.


직원으로 추정되는 사람들이 곳곳에서 사진을 찍어대고, 둔산경찰서 정보과 소속 경관이 카이스트 직원에게
기자회견 사진을 찍어오라고 하는 등 웃지 못할 일들이 진행됐습니다. 용역회사의 행태나 경찰의 행태나 참으로 우스운 일이
벌어집니다. 이것이 대한민국 최고의 과학자를 양성하는 교육기관에서 벌어지는 일입니다.


교육기관에서 아무리 용역회사를 통해 계약을 했다고 하더라도 노동자를, 한 사람의 인격체를 갈아끼울 수 있는 부품으로
생각한다는 것은 있을 수 없습니다. '회사의 명령에 절대 불평없이 순종하겠다', '회사에서 불필요할 시는 즉시 퇴직하겠다' 등
상식적으로 이해할 수 없는 문구들이 가득합니다. 오늘 청소노동자를 대하는 경찰과 교육기관 관계자들의 행태는 실로 놀랍기 그지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57 금강산관광 재개와 10.4선언 이행을 위한 아고라 청원운동을 하고 있습니다. 금강산 2008.09.19 11180
456 (펌) 대법 "불법파견도 2년 경과하면 고용 보장" 조합원 2008.09.20 10556
455 생공투 속보 88호 file 생공투 2008.09.23 7347
454 생공투 속보 89호 file 생공투 2008.09.26 7385
453 감사 인사드립니다 위원장 2008.09.29 7396
452 대다수 국민 공기업 선진화 “싫다 조합원 2008.09.30 7413
451 생공투 속보 90호 file 생공투 2008.10.01 7464
450 한반도 평화협정 실현 '추진위원, 길잡이'가 되어주세요 평통사 2008.10.01 11222
449 생공투 속보 91호 file 생공투 2008.10.07 7172
448 (펌)만평 조합원 2008.10.10 7363
447 생공투 속보 92호 file 생공투 2008.10.10 7614
446 청국장 제대로 알고 먹읍시다 좋은정 2008.10.10 12771
445 생공투 속보 93호 file 생공투 2008.10.14 7166
444 생공투 속보 94호 file 생공투 2008.10.16 7313
443 (노동만평) 떼서, 붙여주고................ 조합원 2008.10.16 7190
442 생공투 속보 95호(최종호) file 생공투 2008.10.20 7661
441 비정규직 투쟁사진 전시회 및 사진공모전 비정규직철폐 2008.10.22 7189
440 정규직 전환 앞두고 두 번 해고된 사연 조합원 2008.10.23 7743
439 [전국노동자대회]WAR 1% VS 99% 조합원 2008.10.24 7103
438 노조용품 노동 2008.10.24 6857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