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시] 그들이 처음 왔을때...(First they came...)


마르틴 니묄러(Martin Niem?ller)


 


Als die Nazis die Kommunisten holten,


habe ich geschwiegen;


ich war ja kein Kommunist.


나치가 공산당원에게 갔을 때


나는 침묵했다;


나는 공산당원이 아니었으니까.


 


Als sie die Sozialdemokraten einsperrten,


habe ich geschwiegen;


ich war ja kein Sozialdemokrat.


그들이 사회민주당원들을 가뒀을 때


나는 침묵했다;


나는 사회민주당원이 아니었으니까.


 


Als sie die Gewerkschafter holten,


habe ich nicht protestiert;


ich war ja kein Gewerkschafter.


그들이 노동조합원에게 갔을 때


나는 항의하지 않았다;


나는 노동조합원이 아니었으니까.


 


Als sie die Juden holten,


habe ich geschwiegen;


ich war ja kein Jude.


그들이 유태인에게 갔을 때


나는 침묵했다;


나는 유태인이 아니었으니까.


 


Als sie mich holten,


gab es keinen mehr, der protestierte.


그들이 나에게 왔을 때


항의해 줄 누구도 더 이상 남지 않았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57 눈과 귀를 막아라 - 언론을 손에 쥐다? 조합원 2008.07.14 6582
456 우리함께 부산으로 모입시다 file 3차희망버스 2011.07.21 6583
455 (포스터) 이명박정권 심판 범국민대회 file 노동자 2011.06.24 6585
454 한구과학기술원 노동조합의 합법성 의문 노동자 2014.09.19 6589
453 생공투 속보 59호 file 생공투 2008.07.28 6592
452 (노동과세계)기륭전자분회투쟁 6년 만에 극적 타결 이뤄 조합원 2010.11.02 6597
451 생공투 속보 91호 file 생공투 2008.10.07 6603
450 (펌) 법원 "KTX 승무원은 철도공사 노동자" 노동자 2010.08.26 6604
449 이제 뒷자석도 안전띠 안 매면 조합원 2011.03.02 6606
448 12대 임원선거에 대한 기대 박봉섭 2009.05.15 6609
447 정말 이런 임급협상을 협상했다고 봐야 하나요? 어이없어 2011.12.27 6610
446 세계를 뒤흔든 금융빅뱅 월간<노동세상> 2008.11.10 6614
445 인사팀장의 직원 직급단일화 설명회--이대로 두어야 하나? 조합원 2010.07.16 6615
444 (노동과세계)동희오토 사내하청 해고자 전원 복직 조합원 2010.11.03 6618
443 노조용품 노동자 2008.07.15 6620
442 (펌)한국과학기술원, 기간제법 '악용'해 비정규직 해고 노동자 2011.01.21 6620
441 생공투 속보 83호 file 생공투 2008.09.01 6621
440 생공투 속보 54호 file 생공투 2008.07.21 6626
439 생공투 속보 74호 file 생공투 2008.08.19 6627
438 생공투 속보 71호 file 생공투 2008.08.13 6628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