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오늘 학교 행정동 앞에 설치하신 플랭카드를 보았습니다. 특히 직장내 성희롱 근절. 좋은 말입니다. 당연히 그리 되어야 할 것들을 그리 하지 못하는 것은 우리 모두의 허물입니다.

그런네, 공식 행사에서 직장 내에서 교수를 폭행하고 학생인 줄 알았다고 우기던 어느 직원이 있습니다. 놀랍게도, 이런 직원을 우리 노동조합에서는 노동조합 간부로까지 모십니다. 이런 노동조합이 이런 주장을 하는 것에 어떤 명분이 설지 의문입니다. 사실은 매우 창피합니다.

누구든 허물이 있을 수는 있겠지요. 그렇지만, 명분이 안 서게는 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폭력도 성희롱처럼 근절해야 하는 것입니다. 스스로의 허물을 먼저 보시기를 바랍니다. 비 노조원 직원들과, 학생회와 교수협의회가 성폭력 근절이라는 플랭카드를 보고 동의하면서도 비웃습니다. 매우 창피할 뿐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57 (스크랩) 법원 "학습지 교사는 노동조합법상 근로자" 노동자 2012.11.01 11074
456 (펌) 한나라당의 직무유기, 계급투표로 응징하겠다 노동자 2011.04.14 11028
455 정당공천제 폐지 입법청원 서명에 동참해 주세요!!!! 민수련 2010.02.09 10971
454 꼼꼼이 31호(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10.04.27 10963
453 민주노총 대전본부 기호1번 이대식선본 다섯번째 약속!!! file 이대식선본 2014.11.21 10936
452 [MBC파업]제대로뉴스데스크1회 공정언론 2012.02.09 10930
451 [펌-연맹성명] 전쟁선포에는 투쟁으로 화답하겠다! 조합원 2008.06.27 10928
450 단상 모음 현성 2011.03.10 10910
449 (펌) '기능직' 공무원 명칭 사라진다 조합원 2009.04.22 10902
448 (펌)노동부 단협시정명령 제동...노사관계 부당개입 논란 커질듯 노동자 2011.05.11 10896
447 (펌)발레오공조코리아 투쟁현장 용역깡패 침탈 조합원 2010.08.24 10890
446 [펌]새롭게 바뀌는 주차 가능 지역 노동자 2012.03.20 10873
445 뉴스타파 2회 방영분 뉴스타파 2012.02.06 10864
444 생명 투쟁속보 제1호 file 생명 2008.04.29 10860
443 울산 전현직 노조간부 및 조합원 500인 통합진보당 지지 선언(민중의소리-펌) 노동자선언 2012.01.30 10832
442 (펌)정리해고 철회 및 희생자 범국민 추모제 조합원 2011.03.28 10803
441 멱살 잡으면 50만원, 뺨 때리면 100만원. 노동자 2014.06.30 10801
440 카이스트 직원, "자살한 카이스트 학생들 우둔하다" 노동자 2011.08.10 10787
439 신묘년을 맞이하며 현은 2011.01.08 10762
438 [승리하는 민주노총] 영상홍보 3호 : 민주노총 변화의 시작, 2mb몰락의 신호탄 기호1 김영훈 강승철 2010.01.22 10742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