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8018 댓글 0
미국의 7,000억달러 구제금융 개시 등으로 글로벌 금융위기를 잠재울 수 있을 것이란 기대감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한국의 루비니’로 소개되고 있는 새사연 김병권 연구센터장의 강연을 마련하였습니다.

 

루비니는 2006년 IMF 총회에서 미국경제의 (12단계) 붕괴론을 내놓아 미친 사람 취급을 받았으나 현재 그 예측이 한 치의 오차도 없이 들어맞아 사람들을 놀라게 하고 있는 미국의 경제학자입니다.

“미국 역사상 최악의 주택시장 침체(1단계) - 서브프라임 모기지 손실 확대(2단계) - 신용카드 대출 등 소비자 신용 부실(3단계) - AAA 등급 채권보증업체의 신용등급 하향 조정(4단계) - 상업용 부동산 시장의 붕괴(5단계) - 대형 은행 파산(6단계) - 금융기관의 무모한 차입매수(LBO)로 인한 대규모 손실(7단계) - 기업의 연쇄부도 및 신용부도스와프(CDS) 손실 확대(8단계) - 헤지펀드처럼 자금 추적이 어려운 금융기관의 붕괴(9단계) - 주가 급락(10단계) - 금융시장에서 유동성이 고갈(11단계) - 금융기관의 강제 청산, 자산 헐값 매각 등 악순환이 반복(12단계)” 그는 세간의 희망과는 달리 “미국이 최악의 경제위기를 겪을 것”이며 “금융손실과 경제위기의 혹독함”을 강조하고 있습니다.

 

새사연 김병권 센터장이 그려주는 세계경제의 위기와 한국경제의 파국의 시나리오, 그리고 그 폐허위에 새롭게 세워질 대안의 경제시스템에 대한 이야기를 기대해 주십시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97 생공투 속보 92호 file 생공투 2008.10.10 8344
496 생공투 속보 91호 file 생공투 2008.10.07 7920
495 생공투 속보 90호 file 생공투 2008.10.01 8235
494 생공투 속보 89호 file 생공투 2008.09.26 8161
493 생공투 속보 88호 file 생공투 2008.09.23 8130
492 생공투 속보 87호 file 생공투 2008.09.19 8739
491 생공투 속보 86호 file 생공투 2008.09.12 9144
490 생공투 속보 85호 file 생공투 2008.09.08 8162
489 생공투 속보 84호 file 생공투 2008.09.04 8268
488 생공투 속보 83호 file 생공투 2008.09.01 8010
487 생공투 속보 82호 file 생공투 2008.09.01 8262
486 생공투 속보 81호 file 생공투 2008.08.28 8846
485 생공투 속보 80호 file 생공투 2008.08.27 8057
484 생공투 속보 79호 file 생공투 2008.08.26 8342
483 생공투 속보 78호 file 생공투 2008.08.25 8326
482 생공투 속보 77호 file 생공투 2008.08.22 8070
481 생공투 속보 76호 file 생공투 2008.08.21 8415
480 생공투 속보 75호 file 생공투 2008.08.20 8322
479 생공투 속보 74호 file 생공투 2008.08.19 8082
478 생공투 속보 73호 file 생공투 2008.08.18 8346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