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8850 댓글 0
조선인 유일의 경성제국대 일본어문학 전공자 서두수.

"서두수는 일제 강점기에 이화여전의 교수로 재직하면서 1941년 이후 제국 일본이 패전하기 전까지 친일문인단체에서 활동했다. 우선 1941년 8월에는 조선문인협회 간부로 임명되었다. 또한 이 협회가 1943년 4월에 조선문인보국회 (일제말기의 친일 문인단체로 문학자의 총력을 대동아전쟁에 집결하는 것이 그 목적이었다)로 탈바꿈하였을 때는 이 모임에서도 활동했는데, 예를들어 그는 1944년 1월에는 입영하는 학도를 환송하기 위해 부산으로 내려가기도 했다. 그리고 서두수는 조선문인보국회가 당시 시국의 중대성을 알리기 위해 기획한 보도특별정신대에서도 활동하여 강원도에 내려가 시국 강연을 하기도 했다."

그러던 친일 문인이 광복후에는 탈바꿈하여

"서두수는 신생독립국가인 대한민국을 만들어가는 활동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했는데 (중략) 애국 동맹에도 가입해 1948년 9월 20일에는 대한민국정부 수립의 역사적 의의를 설파하는 애국동맹순화강연에 참여하여 강연했고 (중략)"

"이와같이 서두수의 학문적 정체성은 고정적이지 않고 가변적이고 다중적이었다. (중략) 서두수의 이런 변화는 자신에게 요구되었던 그 시대의 요청에 철저하게 응답한 결과였다."

기회주의자의 면모. 일본인이 되기를 선망한 친일 행위자가 광복후에는 애국주의자로 변모. 그리고 미국으로 건너감. 자식 서남표는 한국으로 돌아와 다시 미국의 언어를 강요한다. 역사의 아이러니다.

"결국 지금까지 살펴보았듯이 서두수는 그 시대에 자신에게 요구되었던 시대적 요청에 (중략) 철저하게 응답하는 모습을 우리들에게 잘 보여주고 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57 (펌) 검찰 스폰서 관련 인터뷰 동영상 정의 2010.04.22 8156
356 박지연 씨 죽음 "삼성이 죽이고 정부가 방조했다" file 조합원 2010.04.05 7847
355 [성명서] 부도덕하고 파렴치한 기관운영 일삼은 권명상소장은 사퇴하라 공공연구노조 2010.04.05 8128
354 (유머) 5대양 6대주 조합원 2010.04.02 7510
353 (펌)철도 파업으로 서울대 불합격 기사 조작의 전말 file 조합원 2010.04.02 8121
352 노동절 관련 제안서 한국장애인문화협회 2010.04.01 6932
351 (펌)고려대 학생의 선언 전문 조합원 2010.03.30 8933
350 똑똑하게 화내는 12가지 방법 정보 2010.03.29 6853
349 [과학 강좌] 켈러, 하딩, 해러웨이의 시선으로 과학기술과 젠더 들여다보기 강좌를 소개합니다. 다중지성의 정원 2010.03.29 10158
348 꼼꼼이 29호(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10.03.29 10093
347 (펌 노동과세계))국제공공노련, MB에 공무원노조 탄압 공식서한 경고 조합원 2010.03.18 7601
346 노조 탄압이 모범이라니.... file 공공운수연맹 2010.03.10 7051
345 직급단일화 추진 방법은 권역별 간담회를 통해 정해야... 조합원 2010.03.09 9186
344 공무원노조, 설립신고 재반려처분 강력 규탄 조합원 2010.03.04 5999
343 [강의 안내] 자본축적과 공황 - 공황의 원인은 무엇인가? 노동자정치학교 2010.03.02 9839
342 "MBC 힘내라" 촛불 문화제 첫날 조합원 2010.02.28 8040
341 전공노 양성윤 위원장 경찰 출두 조합원 2010.02.28 7206
340 직원 직급단일화에 대한 노동조합의 생각은? 조합원 2010.02.23 8098
339 정당공천제 폐지 입법청원 서명에 동참해 주세요!!!! 민수련 2010.02.09 10679
338 서울 분원 간담회 했던데 다른 구역도 간담회를 개최하는 건가요? 조합원 2010.02.08 7959
Board Pagination Prev 1 ...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