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9226 댓글 0
때때로 자신의 과거때문에
 
자신의 현재까지 미워하는 사람을 보게 됩니다.


사람은 살아가면서 가장 뜻 깊고,

가장 중요한 지금이라는 시간을 소홀히 하기 쉽습니다.


과거는 아무리 좋은 것이라해도
 
다시돌아오는 법이 없는 이미 흘러간 물과도 같을 뿐더러
 
그것이 아무리 최악의 것이였다 해도 지금의 자신을 어쩌지는 못합니다.


우리가 관심을 집중시켜야 할 것은
 
지나온 시간이 얼마나 훌륭했는가 하는 것이 아니라.....

남겨진 시간을 어떤 마음가짐으로 어떻게 이용할 것인가 입니다.


자신이 그토록 바라고 소망하는 미래는
 
자신의 과거에 의해서 결정되는 것이 아니라

지금 현재에 의해 좌지우지된다는 사실 기억하십시오.


우리 인생의 목표는 "지금까지"가 아니라 "지금부터"입니다.



                 보이지 않는 소중한 사랑 中에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77 [민주노총위원장담화문]새로운 희망과 역사를 만드는 전국노동자대회 조합원 2008.11.03 12310
476 (기사 스크랩) 현대차 노사 "공장혁신팀 해체" 합의 노동자 2012.01.12 12290
475 (펌)노동인권교육 환영한다. 늦은 만큼 시급히 확대해야 노동자 2011.01.05 12284
474 [펌]단식 67일차...기륭동지 병원으로... 조합원 2008.08.18 12249
473 생공투 속보 27호 생공투 2008.06.12 12215
472 [펌]만세 한번 부르겠습니다. 조합원 2008.06.16 12189
471 (스크랩) MB의 대표 서민들, 5 년 지난 지금 그들의 삶은… 노동자 2012.11.02 12173
470 (스크랩) 콜트·콜텍·쌍용차·용산…누가 우리의 하나됨을 가로막는가 노동자 2012.07.24 12173
469 하향평가표 문제 있는 듯.... 조합원 2010.01.14 12167
468 (기사 스크랩) 노조원 50명 미만 사업장도 전임자 근무 가능 노동자 2013.06.14 12154
467 (펌)생명연-KAIST 통합반대 서명 3300명 넘어서 조합원 2008.06.03 12152
466 (기사스크랩) ‘청년유니온’ 노조 설립 길 열렸다 노동자 2012.02.09 12148
465 "노동 운동가 출신 회장, 외국계 먹튀보다 더했다" 노동자 2013.04.23 12095
464 (유튜브) 부부간 운전연수 이렇게 하면 노동자 2012.06.14 12065
463 (스크랩) 법원, 삼성 '가짜' 집회에 제동 노동자 2012.07.23 12060
462 (펌) 대법 "불법파견도 2년 경과하면 고용 보장" 조합원 2008.09.20 12049
461 서남표 총장께 드리는 공개질의서 file 생명 2008.04.29 12027
460 (기사스크랩)1848일 만에 날아든 희망…대법원 “콜트·콜텍 정리해고 부당” 노동자 2012.02.23 12021
459 공무원노조 대통합 본격 착수 조합원 2009.08.28 11991
458 (스크랩) “아버지를 죽여 놓고 나까지 정리해고 한 한진중공업” 노동자 2011.08.05 11968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