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2009.04.15 00:00

지란지교를 꿈꾸며(2)

조회 수 8413 댓글 0

그는 여성이어도 좋고 남성이어도 좋다


나보다 나이가 많아도 좋고 동갑이거나 적어도 좋다


다만 그의 인품이 맑은 강물처럼 조용하고


은근하며 깊고 신선하며 예술과 인생을 소중히 여길 만큼 성숙한 사람이면 된다


그는 반드시 잘 생길 필요가 없고


수수하나 멋을 알고


중후한 몸가짐을 할 수 있으면 된다


때로 악간의 변덕과 신경질을 부려도 그것이


애교로 통할 수 있을 정도면 괜찮고


나의 변덕과 괜한 흥분에도 적절히 맞장구를 쳐주고 나서


얼마간의 시간이 흘러 내가 평온해지거든


부드럽고 세련된 표현으로 충고를 아끼지 않았으면 좋겠다


나는 많은 사람을 사랑하고 싶진 않다


많은 사람과 사귀는 것도 원치 않는다


나는 일생에 한 두 사람과 끓어지지 않는 아름답고 향기로운 인연으로


죽기까지 지속되길 바란다


나는 여러 나라 여러 곳을 여행하면서 끼니와 잠을 아껴 될수록 많은 것을 구경하였다


그럼에도 지금은 그 많은 구경 중에 기막힌 감회로 남는 것은 거의 없다


만약 내가 한두 가지만 제대로 감상했더라면


두고두고 되새겨질 자산이 되었을 걸

(유안진의 "지란지교를 꿈꾸며" 중에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97 (스크랩) MB의 대표 서민들, 5 년 지난 지금 그들의 삶은… 노동자 2012.11.02 11767
496 "노동 운동가 출신 회장, 외국계 먹튀보다 더했다" 노동자 2013.04.23 11726
495 민주노총 대전본부 기호1번 이대식선본 출정식 file 이대식 2014.11.11 11714
494 민주노총 대전본부 기호1번 이대식선본 네번째 약속!!! file 이대식선본 2014.11.20 11709
493 (펌)생명연-KAIST 통합반대 서명 3300명 넘어서 조합원 2008.06.03 11698
492 생명 투쟁속보 제3호 file 생명 2008.04.30 11696
491 [펌]만세 한번 부르겠습니다. 조합원 2008.06.16 11695
490 (스크랩)두레박, 송경동, 그리고 희망 희망버스 2012.01.12 11673
489 위기에 빠진 버스조직에 대한 공공운수노조의 안일한 인식을 통탄할 따름이다! 버스조합원 2014.02.19 11662
488 (기사스크랩)1848일 만에 날아든 희망…대법원 “콜트·콜텍 정리해고 부당” 노동자 2012.02.23 11661
487 (유튜브) 부부간 운전연수 이렇게 하면 노동자 2012.06.14 11650
486 ++++대한한국 종교가 섞었다==종교 사기꾼 퇴출합시다++++장단맞추기== 행복하세요 2012.05.15 11617
485 신채호 선생의 절실한 한마디!!! 금빛구름 2008.12.17 11617
484 (기사스크랩) ‘청년유니온’ 노조 설립 길 열렸다 노동자 2012.02.09 11568
483 (펌) 대법 "불법파견도 2년 경과하면 고용 보장" 조합원 2008.09.20 11558
482 (스크랩)MBC 노조, 170일 만에 파업 잠정중단 결정(종합) 노동자 2012.07.17 11495
481 투쟁하는 노동자들과 <맑시즘2014>에서 함께 토론해요! 맑시즘 2014.08.03 11455
480 [기호1번 정용건/반명자/이재웅] 실력있는 지도부! 준비된 전략!! file 정용건 2014.11.28 11453
479 (스크랩) 법원, 삼성 '가짜' 집회에 제동 노동자 2012.07.23 11452
478 서남표 총장께 드리는 공개질의서 file 생명 2008.04.29 11446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32 Next
/ 32